미 국무부, 인신매매 대응 웹사이트 공식발표 "민주당은 충격"
미 국무부, 인신매매 대응 웹사이트 공식발표 "민주당은 충격"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01.11 01:14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국방부가 10일(현지시간) 인신매매 관련 공식 사이트를 개설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미국 국무부가 인신매매 대응을 위한 웹사이트를 만들겠다고 공식 발표했다. 

10일 12시를 기해 미 국방부 트위터를 통해 전격 발표된 이번 계획은 혼란에 빠진 미국 정치권에 메가톤 급 뉴스로 읽혀지고 있다. 

현재 미국은 부정선거와 이에 따른 폭력 사태로 충격에 빠져 있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부정선거를 거듭 주장하면서 자신이 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다. 

민주당 고위급 인사와 일부 공화당 인사가 소아성애에 연루되어 있다는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 측의 변호인 린 우드 변호사는 연일 SNS를 통해 민주당 고위급 인사의 불법행위에 대한 폭로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조바이든의 아들 헌터바이든이 불법적인 소아성애와 연루된 사진이 인터넷 상에 유출되어 충격을 주고 있다. 린 우드 변호사는 10일 (미국 동부시간) 팔러를 통해, 빌 클린턴 전직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오바마 전직 대통령과 낸시 펠로시 등 민주당 유력 인사들이 불법적인 행위에 가담한 영상을 갖고 있다면서 곧 폭로할 뜻을 내비쳤다. 

조바이든의 아들 헌터바이든

이 와중에 미국 국무부에서 인신매매와 관련된 사이트를 개설하겠다고 공식발표 한 것은 큰 의미를 갖는다는 평가다.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당시부터 미국에서 1년에 사라지는 어린이의 숫자가 80만명이라면서 적극적으로 인신매매와 소아성애에 대한 뿌리를 뽑겠다고 공언해왔기 때문이다.

트럼프 측의 린 우드 변호사에 따르면 민주당 고위급 인사들과 일부 공화당 인사, 헐리우드 스타와 빌게이츠, 조지 소로스, 낸시 펠로시 등이 모두 소아성애 범죄에 연루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한 민주당 유력 인사들이,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중 자살한 것으로 알려진 엡스타인의 카리브해 섬에 다녀간 증거가 다수 유출되면서 민주당은 바짝 긴장하고 있는 모양새다.  

린 우드 변호사가 10일 팔러를 통해 폭로한 소아성애 범죄 연루자들은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 바락 오바마 전직 대통령, 존 로버츠 연방대법관, 힐러리 클린턴 전직 국무부장관,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마이크 펜스 부통령, 제프리 엡스타인, 빌 게이츠를 포함한 수천명이다. 

일부에서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소아성애를 포함한 80가지 혐의로 이미 체포되었다는 소문과 함께,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도 관련 혐의로 체포되었다는 소문이 돌고 있으나 아직 공식적인 확인 은 되지 않고 있다.  

민주당에서는 이와 관련 별도의 언급을 자제하고 있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안 카드를 만지작 거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전 세계는 마치 한편의 스릴러 첩보 영화를 보는 듯 하다는 반응이 쏟아지는 가운데, 일본의 포털사이트 검색순위에는 10일 내내 미 하원의원장인 낸시 펠로시의 체포가 1위에 올라서 눈길을 끌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규익 2021-01-12 15:16:20
이시대의 진정한 언론이 되어주시길!!!
ㅇㅇㅇ 2021-01-12 13:53:36
와우.. 여기 기사 빠꾸없네 ㅋㅋㅋ..
조이 2021-01-12 07:37:41
이제야 언론다윤 언론을 보는군요 마국의 좌파 언론 cnn만 열심히 베끼는 한국언론은 이제그만보고싶어요 공정하게 양쪽 다 보도해주세요 국민들이 판단합니다 악의무리 싹 차웁시다
줄리아 2021-01-12 03:42:01
진짜 뉴스를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이경애 2021-01-12 02:02:10
이런 기사를 쓰는 분이 한국에도 있었군요! 칭찬하고 응원합니다! 앞으로도 바르고 정직한,객관적 기사 부탁드립니다!
강현화 2021-01-11 20:47:56
와~~~ 찐 기자님이 여기 있었네요..
역시 파이넨스~~ 기자님 파이팅!!!
이은혜 2021-01-11 14:02:33
여기 새로 생긴 언론사??같은건가요??
기자님 계속 정보찾고 있었는게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koreafirst 2021-01-11 06:12:50
돈 섹스가 권력자들을 망가지게 하는 모든 것~~ 자유 무역하고 불쌍한 제3세계 국가 사람들에 사람답게 살게 해줄 기회 준다고 국경 열고 난민 쳐받으라고 선동한 것이 결국 더러운 욕정 때문이냐? 한국도 당장 난민법 오지랖 다 폐지 하라!!! 짱개에 국적 부여도 다 취소하라!!! 차별금지법 입법 시도도 다 폐지하라...한국에 난민인 주제에 훈수질하던 아프리카인 아들이 사악한 짓거리로 감옥간 것 보고도 난민은 착해요 할 수 있냐 중졸망신 다 시키는 정우성아!!
삿갓 쓴 방랑자 2021-01-11 04:29:23
바이든 부자와 낸시 펠로시 버락 후세인 오바마 등은 사탄을 등에 업은 공산주의자
맹룡과강 2021-01-11 01:30:31
조 바이든, 버락 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낸시 펠로시, 빌 게이츠, 교황 등의 추악한 전말이 앞으로 10~14일 동안 공개될 예정이랍니다 (린 우드 변호사)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