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대선은 부정선거" 공식화하는 카운티 속속 등장
"美대선은 부정선거" 공식화하는 카운티 속속 등장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2.07.03 18:20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텍사스주, 애리조나 마리코파에 이어 위스콘신 랑글레이드 까지

미국 위스콘신주의 랑글레이드 카운티가 2020년 미국 대선 결과를 부정하는 카운티 대열에 합류했다.

미국 팍스메트로뉴스 (foxmetronews.com) 등 주요 언론에 따르면 미 위스콘신주의 주요 카운티인 랑글레이드 카운티의 공화당은 텍사스주와 애리조나주 마리코파 카운티에 이어 2020년 선거의 부정 선거 결과를 거부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고 보도했다.

위스콘신주 랑글레이드 카운티 공화당은 텍사스주와 애리조나주 마리코파 카운티와 함께, 2020년 대통령 선거 결과를 만장일치로 부결시켰다. 또한 "조셉 R. 바이든이 미국 국민에 의해 합법적으로 대통령에 선출되지 않았으며, 전국의 나머지 3143개 카운티와 동등한 모든 카운티에게 유사한 결의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한다."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지역 공화당위원회로서는 텍사스주와 애리조나주의 마리코파 카운티에 이어 세번째 공식 결의안 채택이다. 지역 카운티의 공화당 위원회가 대통령 선거의 인증을 공식적으로 거부하기 시작함으로써 미 전역의 지역구가 바이든을 대통령으로 공식적으로 인정하지 않는 분위기로 옮겨갈 조짐도 보인다.

당 차원에서 대통령 선거의 결과를 인정하지 않겠다는 분위기는 최근 "2000년 뮬스" 라는 다큐멘터리가 공개되면서 본격화 되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2000년 뮬스"는 지난 대선에서 우편투표에 선거조작 세력이 개입되어 미국 주요 지역에서 가짜투표지를 투입하며 선거를 조작한 세력의 실체를 폭로하는 다큐멘터리이다.  

지난 6월 마리코파 카운티 공화당 위원회는 2020년 대통령 선거의 인증을 공식적으로 거부하는 결의안을 제출했다.

마리코파 카운티의 결의안은 "2000년 뮬스 다큐멘터리는 2020년 선거 당시 마리코파 카운티에서 드롭박스 (우편투표)를 통한 투표권 거래의 형태로 부정선거가 발생했음을 반증할 수 없다"고 명시하고 있다.

'2000년 뮬스(노새)'는 2020년 대선 부정선거 관련한 최신 다큐멘터리로 선거감시단체인 True the Vote와 Dinesh D'Souza라는 감독에 의해 제작되었다. 그 영화는 애리조나에서 20만 장 이상의 불법 투표용지가 밀매되었다는 것을 밝혔다.

텍사스 공화당원들은 이미 지난 달 전당대회에서 2020년 조 바이든의 대통령 당선을 공식적으로 거부했다. 

미국의 정보 매체인 게이트웨이 펀디트(https://www.thegatewaypundit.com)에서는 미시간주에서 투표용지 투하함에 투표용지를 불법 투하하는 투표용지 밀매업자들의 모습을 계속 공개하고 있다.

미국 대선이 부정선거였고, 바이든 대통령을 공식 대통령으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결의안이 미국 전지역으로 확산될 경우 상황은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흐를 수도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지난 4.15총선에서 120여곳의 선거무효소송이 제기되어 있는 우리나라 입장에서도, 미국 대선의 부정선거 진상규명은 상당히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좃바이든사형 2022-07-09 15:01:47 (211.215.***.***)
저 시진핑 애완견 새끼 부정선거로 당선되고 미국을 아주 개작살 내고 전 세게 대환란을 일으키고 있는 주범이지.. 저 개자식을 하루 빨리 참수 시켜야 하는데 큰일이다.
문창배 2022-07-04 13:22:35 (39.7.***.***)
의견 달라도 공통됀 인식이
"조만간에 무언가가" 이루어진다 가
아닐런지요? 어떤 결과를 맞던 말이죠.
그럼 기다려 보면 알겠지요 그 끝이
기뻐할지 절망하게 됄지 아무것도 모르게
됄지 아님 내말이 맞잔아 하면서 상대방
꼽을 주게됄지..
귀중한 의견들 주셔서 감사 합니다.
서지원 2022-07-04 11:53:51 (39.125.***.***)
긍정적인 신호라고 보여져서 희망을 가져봅니다. 그렇다고 트럼프를 믿는 건 아니지만요.
이니그마 2022-07-04 08:38:37 (49.1.***.***)
그럴리도 없지만 설사 선거결과가 뒤집혀서 트럼프가 대통령이 된다고 해도 미국 민중들 나아가서 세계의 민중들에게 일어날 큰 변화는 없습니다. 민주당이건 공화당이건 어차피 국제자본과 짝짜콩 하는 건 별로 다를게 없으니까요. "블랙스톤"이라는 검색어로 검색해 보세요. 트럼프와 연관된 임대업으로 인해서 얼마나 많은 미국의 민중들이 길거리에 나 앉게 되었는지 이런 걸 보면서도 마치 트럼프는 민중을 위한 정치인인 것처럼 생각한다면 큰 오산인 겁니다.
문창배 2022-07-03 21:22:08 (39.7.***.***)
예전부터 좀 서글픈 생각을 해온게
과연 한국 자체만으로 부정선거 문제가
해결됄수 있을까? 혹여 미국이 해결돼야
실마리가 보이는건 아닐까 했는데 아무래도
생각 해온게 맞아 떨어지는거 같아 아쉽기도
하면서도 실제 손에 잡히기 시작 했다는
점에서 한편으론 기쁘기도 합니다.

최대한 법의 테두리 내에서 최대한 많은
사람들이 수긍하는 상황을 만들려는게 안닐까
추측 합니다 그결과는 최대급의 망신과
부정한 집단으로 대중들에 각인 시킬려는
목적이 아닐까 합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