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 총선 부정선거의혹, 주호영 "대법원이 속히 재검표 해야"
4.15 총선 부정선거의혹, 주호영 "대법원이 속히 재검표 해야"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0.07.07 12:51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 총선 부정선거의혹이 계속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피해 당사자인 미래통합당의 원내대표가 이제서야 재검표 관련 발언을 해 주목된다.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원내대책회의에서 21대 총선 부정선거 의혹과 관련해 대법원이 조속히 재검표를 마쳐야 한다고 촉구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조속한 재판과 재검표를 요구하는 민심이 커지고 있고, 시간을 끌수록 선거 결과에 대한 불신만 증폭될 뿐" 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4.15총선이 명백한 부정선거라는 주장이 전국적으로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매주 수천명의 시민들이 거리에서 검정옷을 입고 나와 집회와 침묵시위를 2달 넘게 진행하고 있다.

주 원내대표는 "전국에서 130여 건의 선거무효 소송과 함께 31곳에서 증거보전이 제기됐는데 과거 선례를 보면 늦어도 2개월 안에 재검표를 마쳤지만, 이번에는 단 한 곳도 이뤄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부정선거 의혹 진상규명을 하라면서 거리로 나온 청년들 

당초 미래통합당에서는 부정선거의혹 진상규명과 관련해서 특별위원회를 만든다는 계획도 있었으나, 당내에서 일부 세력이 극렬하게 반대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미래통합당의 원내대표가 부정선거의혹과 관련 재검표를 요구한 만큼, 법원도 계속 재검표를 미적거리면서 여론의 눈치를 보기에는 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정선 2020-07-13 15:39:23
우리는 언론에 속고, 여야에 속았다.
국민을 개, 돼지처럼 생각하는 저들을 다 잘라야한다.
자유민주주의를 지키자. 멸공
김광수 2020-07-08 06:33:36
늦어도 너무 늦었지만 지금은 부정선거 전모를 밝히기위해 부지깽이라도 필요한때
에니박 2020-07-08 03:51:11
총선이 끝난지 언제인데 선관위는 뭐가 두려워 재검표에 동의안하고 있는가 ? 떳떳하다면 하루빨리 재 검표해서 국민의 알권리를 찾아주길바란다 대법원도 국민에게 낱낱히 밝혀 국민의 의심을 해결하라.
김순이 2020-07-07 23:24:07
진즉에 나서서 할 것이지!! 지금이라도 목소리 내 주시기
바랍니다
정태범 2020-07-07 21:50:28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미통당을 지지해준 유권자에게 미안하지도 않은가. 얼마나 많은 유권자들이 상식적으로 4.15총선의 이해되지 않는 수많은 부분에 대해 의혹을 해소해 주기를 바라는지 알면서도 외면하는 태도는 정치적 집단자살 행위나 마찬가지이다. 지지해준 표도 지키지 못하는 멍텅구리 정당에 누가 표를 준단 말인가. 계속 국민의 소망을 외면하면 국민으로부터 외면 당할 것이다.
임리자 2020-07-07 19:15:11
민주주의국가로서 선거의혹제기한지가 얼만데 아직도 이러고 있냐? 선거의혹제기 국민의 권리이고 수개표로 의혹풀어야함은 민주주의 기본이다 빠른시일내 국민들의 의혹을 풀어야한다
전병제 2020-07-07 19:04:48
이제서 시작이구나
어찌그리답답하게하나
중앙선거조작위원회 2020-07-07 14:04:43
중국 공산당이
문재인 독재정권 및 반민주당과 함께
저지른 4•15 개표조작 부정선거는
외세가 개입하여 민주헌법을 유린한 사건으로 우리나라의 존망이 걸린 중대한 사안임에도

그 진상을 밝히려는 특위 구성에
야당의원이 반대하는 것은
헌법 제46조 제2항상 국회의원의 국가이익 우선의무에 반하여 위헌일 뿐아니라 부정선거의 진상이 밝혀지면 진상규명에 소홀한 정치적 책임 또한 크다.

극렬히 반대한 의원은
본인이 직접 이번 부정선거에 가담한 것이거나
아니면 주범인 중국 공산당이나 정부•여당과
정치자금 또는 그 이상의 끈끈한 이해관계로 얽혀 있다는
의심을 받지 않으려면 상식상 납득할 수있는 반대이유를 밝혀야.

야당의원들은 4•15 총선 무효선언 및 재선거를 촉구하고 총사퇴하여 헌법상 책무를 다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