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의 개표사무원 신원파악 허술..중국인 개입은 예고된 수순
선관위의 개표사무원 신원파악 허술..중국인 개입은 예고된 수순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0.05.12 06:09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개표장에 다수의 중국인들이 개표사무원으로 참여한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지역 선관위에서는 이 책임이 중앙선관위에 있다고 밝혀 파문이 예상된다.

은평구 선관위가 4.15 총선 당일 개표장에 개표사무원으로 다수의 중국인이 개표사무원으로 참여해 대한민국 국회의원 선거 투표용지를 집계했다는 사실을 인정한 가운데 서울 시내 복수의 타 지역구에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내려온 편람 자료에 애초에 국적을 비롯한 신원확인 절차가 없다는 것을 새롭게 제시했다. 

본지가 서울 시내 지역 선관위에 문의한 결과, 애초에 중앙선관위의 편람(별첨 서류 서식)에 개표사무원의 국적 확인 유무와 신원확인의 메뉴얼 등이 제대로 나와있지 않다는 사실이 새롭게 알려졌다. 

대한민국의 국회위원을 뽑는 선거의 개표장에 외국인이 들어와 개표를 한다는 것도 충격적인 상황에서 아예 국적 확인 의무도 없도록 했다는 것은 중앙선관위의 일처리에 큰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주장이 나오고 있는 대목이다. 

지역 선관위에 따르면 신청을 받는 서류에는 성명과 연락처 등 기본적인 사항만 기재하도록 되어 있으며, 신청자의 신원파악을 위한 사후 조치 등은 별도로 없어서 지역 선관위 입장에서는 어쩔수 없다는 것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서울시의 경우 구 단위로 지역 선관위가 있는데, 각 구마다 200~300명의 개표사무원이 쓰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들 중 상당수가 국내 거주하는 외국인, 특히 중국인 혹은 중국동포(조선족)으로 추정된다. 같은 동양계로서 국적의 판별이 어렵고, 신청서 작성 시 한글로 적으면 구분할 수 없기 때문이다. 

서울시 지역 선관위 측은 "특정 정치성향을 가진 개표사무원 신청자가 집중적으로 신청을 할 가능성"을 묻는 본지의 질문에 지 "신청자 본인이 정치 중립적인 성향이라고 하면 그대로 믿을 수 밖에 없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들을 전부 다 조사를 한 것이 아니어서 중국인이 얼마나 참여했는지는 알 수 없다." 라고 답했다.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을 뽑는 과정에 중국인이 개입했다는 사실이 밝혀진 가운데, 중앙선관위가 개표사무원의 국적을 대한민국으로 제한하지 않은 점과 지역 선관위가 개표사무원의 신원확인 관리가 부실한 점은 큰 논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11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개표현장에서 쓰인 계수기와 분류기 등에 대한 의혹을 제기해 부정선거 의혹의 파장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개표사무원 국적 관련 조항이 없는 점과 지역 선관위 개표사무원의 신원 파악이 부실한 점은 두고두고 논란이 될 전망이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kk 2020-05-13 03:56:59 (125.143.***.***)
투표용지는 QR코드로 선별하고 검표는 짱깨들 투입하고 보관은 삽립빵 박스에 하면서
봉인지는 뜯었다 붙혔다 도장도 맘대로 찍고 CC-TV는 운영거부해서 감시도 못하게하고
이정도면 조직적으로 사전투표만 노리고 조작했다는 증거가 명백히 나오고 있는거다.
문재인은 공산주의 성애자 2020-05-12 10:35:22 (106.102.***.***)
당연히 중앙선관위가 개표사무원 국적 신원확인에 소홀했겠지 한패니까..더 정확하게 표현하자면 소홀한게 아니라 첨부터 작정한 거지 꼴랑 이름과 전화번호만 적게 했으니 그건 가짜로 적으면 그만임..아주 적폐놈들이 모여 이런 작당질만 해댔으니 나라꼴이 요모양 요꼴..그런 쪽 대갈을 일자리 산업 경제쪽으로 굴렸으면 국가재정이 이 정도로 파탄나지는 않았겠지..진정한 대한민국의 주적,암덩어리 문재인!! 베트남이 패망하고 공산화되는 걸 보며 희열을 느꼈다던 공산사회주의 성애자 문재인과,김일성 추종하며 금지서적이나 읽어대고 북한체재 동경하며 데모질이나 하던 임종석,이런 인간들이 대한민국의 최고자리에 군림하고 있으니 우리나라의 미래가 암흑 그 자체다.하루라도 빨리 이런 무리들이 사라지고 진정한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이 되길..
에스티 2020-05-13 10:37:14 (112.153.***.***)
파이낸스투데이 홧팅입니다.
khj 2020-05-13 03:44:51 (125.143.***.***)
부정선거 맞다
이혜선 2020-05-13 20:08:51 (103.252.***.***)
선거를 해본적없는 조선족 중공애들을 시켰으니.... ㅉㅉ 자유당때면 사형감인데.....
이희성 2020-05-17 13:13:17 (118.235.***.***)
정말 수고가 많으십니다. 다들 침묵하고 있는 이 역사적인 사건을 꼭 잘 마무리 되도록 힘이 되주세요
국회 국정조사, 검찰 엄정수사 2020-05-12 08:33:47 (175.223.***.***)
기막힌 현실에도 왜곡•침묵하던 언론•학자들은
더 이상 지록위마•곡학아세 하지말고
진실을 밝혀내길... 21세기형 사이버 개표조작!

투표지이미지 파일은 잘 있는지?
전자개표기(투표지 분류기+노트북) 운영 프로그램이나 중앙서버 접속기록은 손 안댔는지?
계수기•중계기 등 전산•전자기기는 온전한지?

민주주의는 끊임없이 위협받지만 끝까지 지켜내야죠.

정권만 쥔다면 뭐든 한다는 무리들이 우리나라에 정치후진국이란 오명을 안기겠지만

자유를 지키려는 우리 국민 한사람한사람의 노력은 세계인들에게 희망을 안겨줄 겁니다.

국회는 국정조사, 검찰은 엄정수사 바로 실시!
선관위는 4•15 개표 쿠데타 진압에 적극 협조하라!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