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순대외금융자산 '역대 최대' 기록...5천억 달러"
우리나라 "순대외금융자산 '역대 최대' 기록...5천억 달러"
  • 김진숙 기자
    김진숙 기자
  • 승인 2020.02.20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외금융자산·부채 현황.[출처=한국은행]
대외금융자산·부채 현황.[출처=한국은행]

[김진숙 기자]우리나라의 대외 지급능력을 뜻하는 순대외금융자산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20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말 우리나라의 대외투자, 대외금융자산은 전년보다 천5백억 달러 늘어난 1조 7천억 달러로 집계됐다.

반대로 외국인의 국내투자를 의미하는 대외금융부채는 886억 달러 불어난 1조 2천억 달러였다.

대외금융자산에서 대외금융부채를 뺀 순대외금융자산은 5천9억 달러로 연말 기준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대외투자 잔액은 내국인의 해외 주식투자가 늘어난 데다가 미국 주가가 오르면서 불어났고, 외국인의 국내투자도 투자 규모가 커지면서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