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낸스투데이, 국내외 블록체인 업체 발굴,지원한다
파이낸스투데이, 국내외 블록체인 업체 발굴,지원한다
  • 장인수 기자
  • 승인 2018.09.11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산업혁명의 주도적 역할 위해 블록체인 홍보 및 네트워킹 지원
파이낸스투데이가 블록체인 미디어플랫폼 강화에 나섰다./사진=wallhere 제공
파이낸스투데이가 블록체인 미디어플랫폼 강화에 나섰다./사진=wallhere 제공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뉴스를 주로 다루는 파이낸스투데이(Fntoday)가 블록체인 관련 고급 정보와 콘텐츠를 강화하면서 “블록체인 미디어플랫폼” 섹션을 열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대한민국이 4차 산업혁명에 있어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분야의 업체를 다각도로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스타트업 생태계와 중소기업 그리고 창업분야에 강한 매체로 인식되어 온 파이낸스투데이는 현재 네이버와 다음, 구글 등에 뉴스 검색 제휴를 맺고 기사를 공급하고 있다. 지난해 부터는 블록체인 관련 뉴스와 콘텐츠를 강화하면서 블록체인 관련 섹션을 신설하고 콘텐츠를 강화하고 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블록체인 미디어플랫폼을 개설하면서 국내외 블록체인 업체의 파트너 제휴도 받고 있다. 유망한 블록체인 암호화폐 업체를 발굴하고, 이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그들의 기술과 철학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겠다는 취지이다.

블록체인 관련 업체와 ICO 혹은 IEO 를 앞둔 암호화폐 관련 업체에게는 언론사로 부터 온라인 홍보, 투자 유치 및 멘토링과 네트워킹 등을 포함하여 블록체인 관련 사업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받으면서 업체의 신뢰도를 상승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파이낸스투데이 (발행인 인세영)는 올해 창간 10주년이 된 온라인 경제신문으로, 100군데 이상의 언론사 네트워크를 갖고 있으며 국내외 모든 포털사이트에 실시간 뉴스 제공을 하고 있다. 또, 최근 가장 핫한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인 보상형 소셜 콘텐츠 서비스인 ‘메이벅스’에 직접 투자하고 있다. 

블록체인 업체의 제휴신청이나 자세한 문의는 gold@fntoday.co.kr 혹은 파이내스투데이 사이트 하단의 문의전화를 이용하면 된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