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신천지, 모든 정보 공개...당국 통제 벗어나면 감당 못 할 후과 초래"
이인영 "신천지, 모든 정보 공개...당국 통제 벗어나면 감당 못 할 후과 초래"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20.02.21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동신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21일 "신천지는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방역당국에 협조하라"면서 "당국의 통제를 벗어나면 감당 못 할 후과를 초래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 회의에서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31번 확진자의 예배 동석자 가운데 400여 명이 연락 두절이고 추적조사가 난항을 겪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 원내대표는 "대구 지역이 특정 종교단체를 통한 전파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이란 새로운 상황에 진입했다"며 "방역당국은 법적·행정수단을 총동원해 신천지를 포함한 철저한 역학조사에 총력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정부와 민주당은 대구·경북 시민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원내대표는 또, "중국 우한 교민과 일본 크루즈 탑승자를 구한 것처럼, 우리 국민 단 한 사람까지 끝까지 지키기 위해 사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