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패스트트랙 공개토론과 민식이 법...원포인트 제안"
나경원 "패스트트랙 공개토론과 민식이 법...원포인트 제안"
  • 정성남 기자
    정성남 기자
  • 승인 2019.12.0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남 기자]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2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에게 연동형 비례대표제와 공수처를 놓고 공개 토론을 하자고 제안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민주당 규탄대회를 열고 왜 공수처와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도입하면 안 되는지에 대해 이야기해 보자며 이같이 말했다.

꼬한 같은날 최고위원회의에서는 '민식이 법' 하나만을 처리하기 위한 본회의를 열자고 여당에 거듭 제안했다.

나 원내대표는 야당의 권한인 필리버스터를 막기 위해 여당과 문희상 의장이 본회의를 봉쇄했다며 원 포인트 본회의를 열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