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내년 예산, 확장적 기조로 편성...적극적 역할이 중요"
홍남기 "내년 예산, 확장적 기조로 편성...적극적 역할이 중요"
  • 김명균 기자
  • 승인 2019.08.26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균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6일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해 "일시적 재정적자 확대를 감내해도 재정에 요구되는 역할을 충실히 실행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20년 예산안 당정협의에서 "내년 예산안은 경제활력 제고에 대한 정부의 강한 의지를 담아 감내 가능한 범위 안에서 최대한 확장적인 기조로 편성하고자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홍 부총리는 "중장기적 재정 건전성 관리 노력도 아울러 병행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미·중 갈등 심화, 일본 수출규제 등에 대하여 "이러한 하방리스크를 감안할 때 지금, 그리고 내년은 그 어느 때보다 재정의 적극적 역할 수행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그러면서 "경제 활력을 높이는 예산, 경제 체질을 개선하고 미래 성장동력을 뒷받침할 혁신성장 가속화 예산을 충실히 담고자 했다"며 "공공기관 일자리 확대 예산, 국민 취업 지원제도 도입 등 사회 교육 안전망을 촘촘히 하는 데 역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