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文대통령 '중대한 도전' 비판...보복조치 아냐
日, 文대통령 '중대한 도전' 비판...보복조치 아냐
  • 전주명 기자
  • 승인 2019.07.16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명 기자]일본 정부가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의 수출규제를 한국정부에 대한 '중대한 도전'이라고 비판한 데 대해 "보복조치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관방장관은 16일 정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강화 조치를 강도 놓게 비판한 것과 관련해 "안전보장을 목적으로 한 수출 관리를 적정하게 실시하기 위해 운용 방침을 수정한 것으로, 대항조치가 아니다"라며 기존 주장을 되풀이했다.

그러면서 "이런 내용을 일관되게 설명해 왔다며 문 대통령의 지적은 전혀 맞지 않고 보복의 대상에도 해당하지 않는다"라고 설명했다.

스가 장관의 이 같은 발언은 문 대통령의 비판에 대한 일본 정부의 첫 공식 반응이다.

문 대통령은 앞서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일본이 수출규제 조치의 근거로 한국의 대북제재 위반 의혹을 거론한 데 대해 "제재 틀에서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를 위해 총력을 다하는 우리 정부에 대한 중대한 도전"이라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