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엔젤스, 베이비시터 공유경제 플랫폼 업체 ‘맘편한세상’에 투자
본엔젤스, 베이비시터 공유경제 플랫폼 업체 ‘맘편한세상’에 투자
  • 박재균 기자
    박재균 기자
  • 승인 2017.11.0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가 베이비시터 플랫폼 업체 맘편한세상(대표 정지예)에 투자했으며, 투자금액은 비공개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맘편한세상은 베이비시터와 부모를 연결해주는 '맘시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직자의 단순한 프로필만 제공하는 여타 서비스와 달리 상세한 신원 검증 내역과 이용 후기 등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연결을 지원한다. 

또 시간당 수수료가 아닌 월 이용권 모델을 채택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부담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르바이트가 필요한 대학생, 여유 시간이 있는 전업주부나 은퇴 교사 등 아이 돌봄이로서의 충분한 자격과 의지를 갖춘 이들에게 구직의 기회도 제공한다. 

‘맘시터’ 서비스는 맞벌이 가정 증가에 따른 보육·육아 시설이나 인력에 대한 사회적 수요가 충족되지 않는 현실에 주목한 결과물이다. 

통계청의 올해 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한민국 30대 기혼여성 중 60%가 경력 단절을 경험하고 있으며, 그 이유 중 절반 이상이 임신, 출산, 육아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9월 대학생을 대상으로 시작한 맘시터 서비스가 현재 일반인으로 확대돼 약 1만7000명의 시터회원, 약 9000명의 부모회원 가입을 이끌며 빠르게 성장한 것도 이같은 우리나라의 현실 때문이기도 하다. 

정지예 맘편한세상 대표는 “맘시터는 직접 면접에 의존했던 전통적인 보육 인력 구인 시장을 온라인화해 개별 상황과 필요에 맞는 사람을 신속하게 찾을 수 있도록 해준다” 며 “이번 투자를 통해 다양한 배경을 가진 폭넓은 시터들의 유입을 이끌어 아이들이 보다 풍요로운 돌봄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성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본엔젤스 박지영 파트너는 “맘편한세상은 보육 기반의 결핍이라는 고질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의지가 돋보이는 팀”이라며, “아이돌봄 서비스 중에서 눈에 띄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사회적 문제 의식이 사업성으로도 증명된 좋은 사례”라고 투자 이유를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