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관영 언론 "트럼프 '틱톡' 금지 역효과 낼 것" 주장
중국 관영 언론 "트럼프 '틱톡' 금지 역효과 낼 것" 주장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0.08.02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의 짧은 동영상 공유 앱인 틱톡을 미국에서 금지할 것이라고 밝힌 가운데 중국 언론은 이런 조치가 오히려 역효과를 낼 것이라고 지적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전문가를 인용해 틱톡 사용 전면 금지나 틱톡 미국 사업 매각 같은 조치는 근시안적인 정치적 억압일 뿐이며 미국 시장에 대한 기업의 신뢰를 저하할 것이라고 2일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