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정릉3동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소외계층에 봉사활동"
성북구 정릉3동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소외계층에 봉사활동"
  • 김선예 기자
    김선예 기자
  • 승인 2020.05.01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활동 포함 "삼계탕 대접과 화장품, 쌀국수 전달"

[김선예 기자]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서울시 성북구 정릉3동 1통 ~ 5통까지 거주하는 100세 어르신과 어려운 소외계층, 다문화 가족들에게 봉사단체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의 회원들이 1일, 사랑과 정성으로 준비한 영양이 가득 담긴 보양식인 삼계탕 대접과 화장품, 쌀국수 전달 및 함께 소독 방제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로 일상생활에 제약이 커지면서 '코로나 블루(우울증, 무기력증 등)'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어려운 상황에서 5일 어린이날과 8일 어버이날을 앞두고 외롭게 보내는 저소득 어르신들과 다문화 가족들과 사랑을 나누고 건강을 위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최소 인원으로 소독과 방역함으로써 청결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한옥순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회장은 이날“코로나 19로 인해 모두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대적으로 소외되는 저소득 일부 어르신들과 마음으로 함께 하고자 행사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 회장은 "아직 우리 주변에 홀로 외롭게 사는 어르신들이 많이 있는데 주변에서도 온정이 쏟아졌으면 좋겠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한 회장은 "앞으로도 어르신을 공경하는 마음으로 어르신들이 건강하시고 행복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다양한 사랑 나눔으로 온정이 흐르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후원으로 함께한 이홍균 (주)이뱅크 글로벌 대표 회장은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로 일상생활에 제약이 커지면서 개인주의가 만연한 현실에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우리 모두가 한마음으로 효 문화를 삶의 중심 가치관으로 삼고 실천하여 살기 좋은 아름다운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 회장은 그러면서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따뜻한 마음을 품고 함께 나누며 살아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온정이 흐르는 사회가 되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소외계층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