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보험사기 역대 최고...8,809억 원 적발
지난해 보험사기 역대 최고...8,809억 원 적발
  • 김진숙 기자
    김진숙 기자
  • 승인 2020.04.08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금융감독원]
[출처=금융감독원]

[김진숙 기자]지난해 금융당국에 적발된 보험사기 금액과 적발된 인원이 모두 역대 최대 규모인 것으로 집계됐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8,809억 원으로 1년 전보다 10.4% 증가한 역대 최고 수준이었다고 밝혔다.

보험사기 적발 인원도 1년 전보다 16.9% 증가한 9만2,538명으로 집계돼 마찬가지로,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적발된 보험사기 중 82%는 1인당 평균 적발금랙 950만원 미만으로 비교적 소액의 보험사기였으며 ▲100만원 이하 29.4% ▲300만원 이하 58% ▲500만원 이하 71.7% ▲1000만원 이하 83.9% 등으로 집계됐다.

금감원은 가정주부, 무직자 등의 생계형 보험사기 비중이 높았고 60대 이상 고령층의 보험사기가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금감원은 "건전한 보험시장 질서 확립 및 보험사기로 인한 민영보험, 건강보험의 재정 누수 등 국민의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수사기관, 건강보험공단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보험사기에 대한 조사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