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WHO, 팬더믹 선언...글로벌 증시 폭락"
뉴욕증시 "WHO, 팬더믹 선언...글로벌 증시 폭락"
  • 고 준 기자
    고 준 기자
  • 승인 2020.03.1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 준 기자]세계보건기구의 '코로나19' 팬데믹 선언에 글로벌 증시가 또 다시 폭락했다.

초대형 블루칩 기업들로 구성된 다우존스 지수는 1,500포인트 가깝게 떨어진 채 장을 마쳤고, 스탠더드앤푸어스 지수와 나스닥도 5% 가깝게 폭락했다.

특히 다우존스 지수는 지난달 29,551까지 오르면서 '3만 고지'를 눈 앞에 두고 있었는데, 불과 한 달만에 23,553.22로 6,000포인트, 20% 정도 하락했다.

전문가들은 뉴욕 증시가 블랙 먼데이의 충격을 떨쳐내고 반등했지만, 세계보건기구 WHO가 코로나19에 대해 세계적 대유행을 공식 선언한 것이 시장에 악재가 됐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