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D 투자 효과 높이기 위해 "정부와 산업계 잇는 연구조합 제도가 도입돼야"
R&D 투자 효과 높이기 위해 "정부와 산업계 잇는 연구조합 제도가 도입돼야"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10.02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개발(R&D)에 대한 정부의 투자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정부와 산업계를 잇는 연구조합 제도가 도입돼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김광희 중소기업연구원 수석연구위원은 2일 중소기업중앙회가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관에서 개최한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스마트화를 위한 토론회 및 제조현장혁신 교육' 발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은 정부 R&D 투자의 효과가 낮은 원인으로 정부의 지원 정책과 산업계 R&D 수요 간의 괴리, 개별 기업 중심의 R&D 지원 등을 꼽았다.

이에 대한 해법으로는 "중소기업과 R&D 수행기관, 그리고 산업계와 정부를 잇는 중간 조직으로서 일종의 연구조합이 업계 공통의 연구개발 수요를 탐색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영섭 고려대 석좌교수도 발제에서 "중소기업의 개방형 혁신·융복합화·스마트화를 통한 공동 R&D 투자 확대를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참가자들도 토론에서 연구조합 등 R&D 중간조직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이를 활성화하기 위해 조직의 명문화, 성과물 소유 근거 마련 등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서승원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중소기업의 R&D 투자의 효과는 여전히 낮다"며 "효과적인 중소기업 R&D 추진을 위해 연구조합 도입 등에 대해 토론하고 논의한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