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 사위 이력 알지 못했던 김우림 父…"정겨운 결별 전력 숨겼었다"
예비 사위 이력 알지 못했던 김우림 父…"정겨운 결별 전력 숨겼었다"
  • 정연
  • 승인 2019.02.1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겨운·김우림 부부가 신혼의 삶을 살기까지 겪었던 과정에 대해 고백했다.

정겨운·김우림 부부는 지난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알콩달콩한 신혼부부의 모습을 자랑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이런 두 사람에게도 말 못 할 사정이 있었다. 

특히 정겨운의 아내 김우림은 결혼하기까지 힘들었던 과정들을 고백하며 눈물을 훔쳤다. 김우림은 "정겨운이 결혼 경험이 있는 사실을 아버지는 전혀 몰랐다"라고 밝혀 충격을 줬다. 이어 김우림은 "아버지에게 숨긴 게 나를 위해서인 것처럼 보이겠지만 정겨운을 있는 그대로 봤으면 싶은 마음에 이야기하지 않았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김우림의 아버지는 나중에 정겨운이 두 번째 결혼하는 사실을 알게 됐으나 김우림을 위해 만남을 반대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정겨운은 지난 2016년 전 부인과 결별한 뒤 2017년 지금의 아내를 만나 행복한 삶을 이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