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정부, 블록체인에 5조원 예산 배정
한국 정부, 블록체인에 5조원 예산 배정
  • 안혜정 기자
    안혜정 기자
  • 승인 2018.08.16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정부가 블록체인 및 AI (인공지능)에 중점을 둔 투자 프로그램인 혁신을 통한 성장을 위한 예산에 5조원을 배정했다.

 

지난 월요일 김동연 기획재정부 장관이자 부총리는 2019년 혁신 프로그램을 위한 투자에 올해 예산보다 65% 증가한 5조원 배정 계획을 밝혔다.

 

한국 정부는 블록체인, 빅데이터 그리고 인공지능에 중점을 둔 플랫폼 경제의 기반시설 발전에 노력을 해온지 오래다.

 

 

 

기획재정부는 홈페이지를 통해 정부는 데이터 관리 보안 및 공유 경제를 도모하기 위해 빅데이터, 인공지능,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증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국 정부는 8가지 유망 부문에서 전문가 양성을 위해 예산 지출 중 6백억 달러를 할당했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의 젊은이들을 상대로 블록체인 교육을 활성화하고 있다. 또한 제주도는 ICO 친화적인 지역으로서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스타트업을 위한 특별 구역 관련 계획을 밝혔다.

 

안혜정 기자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