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 관련 스타트업, 건축 소셜 플랫폼
건축 관련 스타트업, 건축 소셜 플랫폼
  • 김현주 기자
    김현주 기자
  • 승인 2016.05.03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건축학도의 작품을 공유하는 소셜 플랫폼이 나왔다.

아키필드의 웹사이트는 자신의 입맛대로 콘텐츠를 채울 수 있는 타임라인 기능과 사용자간의 팔로우, 개인 페이지가 자동 생성되는 소셜 플랫폼을 통해 건축 디자이너들과 건축학도들이 자율적으로 작품을 관리하고 자연스럽게 공유되도록 하는 공유 플랫폼이다. 

신동윤(26) 아키필드 대표는 “학기가 끝나거나 작품을 제출하고 나면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들이 서서히 잊히는 게 아깝다고 생각했다”며 “작품을 완성시키기 위해 만들어지는 과정(습작)도 콘텐츠로서 보존가치가 있기 때문에 웹사이트를 디자이너의 일상인 과정 공유에 초점을 맞추었다”고 말했다.

아키필드 기획팀은 소셜 작품공유 플랫폼 개발 및 구인·구직 서비스, 학교 스튜디오와의 연계 서비스 등 폭넓은 비즈니스모델을 전개하여 건설적인 관련 커뮤니티 사이트를 구축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특히 아키필드는 특유의 가벼움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서비스를 이용해 건축/디자인 콘텐츠를 접할 수 있다.

아키필드는 작품 공유의 붐을 일으키기 위해 11개 대학 건축학과 학생회와 ‘작품공유문화 조성캠페인’을 추진 중에 있다. 이는 학생회가 각 학교의 전년도 작품과 진행 중인 작품들을 수집하여 아키필드의 학교 계정에 공유하여 공동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고 서로가 공유할 수 있는 아카이브에 자료를 정기적으로 축적하여 지역간, 대학간의 교류를 증진하는데 목적을 둔다.

가천대학교,광운대학교,국민대학교,부산대학교,명지대학교,세종대학교,인하대학교,연세대학교,이화여자대학교,홍익대학교,한양대학교 등이 참여하게 된다. 

아키필드는 디지트 ,에이플래폼,마실와이드등의 건축 관련 스타트업들과도 협업 등으로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