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네이버·카카오, 주가 상승 여력…목표가 상향"
대신증권 "네이버·카카오, 주가 상승 여력…목표가 상향"
  • 김건호 기자
    김건호 기자
  • 승인 2020.06.0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신증권은 인터넷 기업 '대장주'로 꼽히는 네이버[035420]와 카카오[035720]의 주가 상승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하며 1일 이들 기업에 대한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이민아 연구원은 "최근 두 회사의 주가가 가파르게 상승했지만, 향후 실적 성장 가능성을 고려할 때 주가 상승 여력은 아직 남아 있다"고 주장했다.

이 연구원은 "네이버파이낸셜과 카카오페이 서비스는 장기적으로 신용카드업과 금융회사의 판매 채널을 대체하는 플랫폼으로 성장할 전망"이라며 "이로써 두 회사는 국내 금융회사들의 수익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회사의 주요 사업이 어디까지 성장할 수 있을지 명확히 판단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미리 가격(밸류에이션) 부담을 가질 필요는 없다는 판단"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네이버의 목표주가를 28만원, 카카오의 목표주가는 33만원으로 각각 상향 조정했다.

대신증권에 따르면 네이버와 카카오의 주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지난달 말까지 저점 대비 각각 67%, 107%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