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전 세계 건설 현장 근로자 위해 마스크 16만 개 반출...1인당 36장"
국토부 "전 세계 건설 현장 근로자 위해 마스크 16만 개 반출...1인당 36장"
  • 김선예 기자
    김선예 기자
  • 승인 2020.05.2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
[자료사진]

[김선예 기자]해외건설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우리 근로자들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16만 개가 반출된다.

국토교통부는 22일, 해외 건설기업의 마스크 수요와 현황을 조사해 산업통상자원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관계부처와 협의를 마친 뒤, 어제(21일) 마스크 15만 9천228개에 대한 최종 반출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해당 마스크는 전 세계 63개국 398개 현장에 근무하고 있는 한국인 건설근로자 4천423명에게 전달되는데 1인당 36장씩 받을 수 있다.

마스크 구매와 국제배송은 각 기업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해외 진출 주요기업 및 관계부처와 코로나19 관련 비상연락망을 구축해 상시 대응체계를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해외 건설근로자들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조치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