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개한 여의도 벚꽃, ‘벚꽃 길 전면 폐쇄’
만개한 여의도 벚꽃, ‘벚꽃 길 전면 폐쇄’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20.04.02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차로는 1일부터 11일까지 일제 통행이 금지.
- 보행로는 2일부터 10일까지 일제 통행이 금지.
코로나 19여파로 여의도 벚꽃길이 폐쇄된 가운데 2일 서울 여의도에서 영등포구청소속 가로정비 관계자들이 순찰을 돌고 있다.
코로나 19여파로 여의도 벚꽃길이 폐쇄된 가운데 2일 서울 여의도에서 영등포구청소속 가로정비 관계자들이 순찰을 돌고 있다.

[모동신 기자]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뒷편 벚꽃길이 코로나 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보행자와 차량이 통제되고 있다.

영등포구는 “1일부터 국회의사당 뒤편 여의서로(윤중로) 1.6km 구간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면 통제한다”고 밝혔다. 차로는 1일부터 11일까지, 보행로는 2일부터 10일까지 일제 통행이 금지된다.

앞서 영등포구는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오는 7일부터 12일까지 예정됐던 여의도 벚꽃축제를 취소했다.

한해 520만 명이 방문할 정도로 인기 높은 여의도 벚꽃 축제는 취소한 건 2005년 첫 개최 이후 16년 만에 처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