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한 폐렴' 환자 17명 늘어...62명으로 증가
中 '우한 폐렴' 환자 17명 늘어...62명으로 증가
  • 조연태 기자
    조연태 기자
  • 승인 2020.01.19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연태 기자]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이른바 '우한 폐렴' 환자가 하루 만에 17명이 늘었다.

우한시 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17일 하루 동안 17명이 확진돼 누적 환자가 62명으로 증가했다고 오늘 웹사이트에서 밝혔다.

지난 17일 새로 확인된 환자 가운데 남자는 12명, 여자는 5명입니다. 60세 이상은 8명, 60세 이하는 9명이며 연령대는 30∼79세입니다. 발병일은 1월 13일 이전입니다. 이들 환자는 새로운 장비를 이용한 검사에서 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우한 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일부 환자는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진원지로 수산시장이지만 야생동물도 도축해서 판매해온 화난(華南) 수산도매시장에 노출된 적이 없다.

앞서 우한 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15일 "제한적인 사람간 전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면서도 "지속적인 사람간 전염의 위험은 비교적 낮다"고 밝혔습니다. 세계보건기구(WHO)도 비슷한 견해를 밝히면서, 바이러스의 확산 가능성에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누적 환자 62명 가운데 19명이 퇴원했고 중증 환자는 8명입니다. 지금까지 2명이 숨졌다.

환자들과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은 763명이며 이들 중 681명은 이상이 없어 의학관찰 대상에서 해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