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투협, 'K-OTC 기업설명회의 날' 행사 개최
금투협, 'K-OTC 기업설명회의 날' 행사 개최
  • 김수현 기자
  • 승인 2019.09.0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발언하는 이창화 금투협 증권파생상품서비스 본부장.
모두발언하는 이창화 금투협 증권파생상품서비스 본부장.

금융투자협회(이하 금투협)는 K-OTC 투자정보 확대의 일환으로 K-OTC기업과 투자자 간 '만남의 場'을 마련하고자, 4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K-OTC IR Day(K-OTC 기업설명회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 이번 설명회에는 비보존, 소리대장간, 아이엔오기술 등 K-OTC 유망 중소기업 3개사가 참여해 증권사, 자산운용사, VC 등 투자기관 관계자 약 100여명을 대상으로 해당 기업 및 관련 산업의 현황과 전망 등에 대한 설명을 진행했다.

기업설명회에 앞서서는 비상장기업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해 '비상장기업 - 벤처편', '혁신형 중소기업 투자촉진을 위한 기술분석 활용' 등을 주제로 DB금융투자 남기윤 연구위원과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백대우 박사가 각각 발표했다.

이창화 금투협 상무는 "K-OTC는 눈에 잘 띄지는 않지만 미래가 기대되는 원석이 많은 시장이다"며 "투자자들이 유망한 원석을 보다 많이 발굴할 수 있도록 오늘과 같은 자리를 꾸준히 마련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K-OTC는 국내 유일의 제도권 비상장주식 시장으로 현재 거래되는 기업수는 총 135개로, 증권사를 통한 거래의 편리성과 안정성 및 양도소득세 면제, 낮은 증권거래세율 등의 각종 혜택에 힘입어 하루 평균 거래대금은 약 30억원에 육박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