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국민 "한일관계 우려 64.2%...우려 않는다 32.4%"
일본 국민 "한일관계 우려 64.2%...우려 않는다 32.4%"
  • 전주명 기자
  • 승인 2019.08.19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명 기자]일본 교도통신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일본인 응답자의 62.4%가 "앞으로의 한일 관계에 대해 우려한다"고 답한것으로 나타났다. 

교도통신은 지난 이틀동안 실시한 전국 전화 여론조사를 이 같이 보도했다. 

한일 관계에 대해 우려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32.4%로 '우려한다'의 절반 수준이었다. 

아베 신조 내각의 지지율은 50.3%로, 지난달 조사 때보다 1.7%포인트 증가했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비율은 34.6%를 기록했다.

앞서 NHK가 지난 2~4일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아베 내각 지지율은 4%포인트 상승한 49%로 나타났다.

이 밖에 이번 조사에서는 중동 호르무즈해협 등에서의 안전 확보를 위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협력 요청과 관련해 일본 정부가 자위대를 파견해야 하는지도 물었다.

'안 된다'고 답한 비율은 57.1%, '파견해야 한다'는 대답은 28.2%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