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도입
KEB하나은행,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도입
  • 전성철 기자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08.06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왼쪽부터), 예창완 카사코리아 대표이사, 김재영 하나은행 신탁사업단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5일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지정 기업인 카사코리아와 부동산 간접투자 플랫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 협약으로 카사코리아는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계약 기술을 활용해 신탁회사가 발행한 부동산신탁 수익증권을 전자증서 형태로 유통하며, 투자자 거래를 할 수 있는 플랫폼을 운영한다.

하나은행은 수익증권을 발행한 부동산신탁을 인수하고 플랫폼 이용자 계좌를 개설하는 등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하나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전자증서 매매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한 분산원장을 카사코리아와 운영하게 된다"며 "기관투자자와 사모펀드 중심이던 중소형·상업용 부동산의 투자 기회가 개인 손님들에게도 확대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