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외출-피서 준비, 왁싱부터… 사만다왁싱 “깨끗한 노더블딥 브라질리언왁싱”
여름 외출-피서 준비, 왁싱부터… 사만다왁싱 “깨끗한 노더블딥 브라질리언왁싱”
  • 김현희
  • 승인 2019.07.1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느덧 7월 중순을 넘어 한여름에 접어들면서 완연한 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본격적인 휴가 시즌, 무더운 날씨를 피해 바캉스를 떠나려는 움직임이 한창이다. 특히 신체 노출 범위가 넓어지는 만큼 몸매와 피부 관리에 열중인 사람들이 증가하며, 제모에 관심을 가지는 이들이 상당수다.

자체적으로 집에서 직접 제모를 하는 부류도 많지만, 전문적인 케어를 받을 수 있는 ‘왁싱샵’을 찾는 발걸음이 비교적 활발하다. 아무래도 혼자 몸 곳곳의 털을 관리하다 보면 위생 관념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쉽지 않으며, 피부 자극이나 색소침착 등의 문제를 겪을 수 있는 등 만족스러운 제모를 하기가 어려워 전문가의 손길을 찾는 수요가 높게 나타나는 것.

이 가운데 강남역플래그스토어와 압구정로데오점, 종로점, 합정점으로 지점을 운영 중인 ‘사만다왁싱’이 국내 첫 노더블딥을 도입해 깨끗한 브라질리언왁싱 등을 제공하며 신뢰도를 높이고 있 다. 해당 왁싱샵은 ‘샵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청결’이라는 운영 이념 하에 프로페셔널한 왁싱 서비스를 제안하고 있다.

왁싱을 바르는 스틱은 퓨빅 부위에 직접 닿으므로 털이나 세균, 박테리아 등이 묻을 수 있다. 한 번 몸에 닿은 스틱은 바로 폐기하는 것이 권장된다. 일례로 브라질리언왁싱을 1회를 시행할 시에는 그 때마다 수십 개의 스틱이 사용된다. 이는 사만다왁싱 김희현 원장이 한국에서 처음 도입한 NO-DOUBLEDIP(두 번 담그지 않음) 정책이다.

또한 잔털이 많은 바디에는 스트립, 예민한 부위인 브라질리언왁싱과 페이스왁싱에는 하드왁스를 적용하는 등 세세하고 꼼꼼한 용품 선택을 실시하고 있다. 사만다왁싱은 개도국산 저가 왁스나 검증되지 않은 저품질 왁싱이 아닌, 최고급 호주산 왁스와 전후처리제, 티트리오일을 사용하고 있다.

아울러 현재 사만다왁싱은 세계유수의 왁싱샵에서 고수하고 있는 노더블딥 정책을 오롯이 도입해 적용 중에 있다. 무엇보다 5-steps(다섯 단계)의 철저한 교육을 거친 ‘진짜’ 왁서들이 능숙한 왁싱을 실시한다. 해당 왁싱샵 내 왁서는 모두 1000명 이상 시술 경험이 있는 베테랑이며, 사만다왁싱만의 왁싱 테크닉 5-steps 테스트에서 통과한 프로페셔널 왁서다. 

이와 관련해 사만다왁싱 김희현 원장은 “덜 아프고 덜 자극적인 왁싱을 원하는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이는 3만명 이상의 회원수로 증명되고 있다. 전 지점 전 시술 내 개인 샤워실 완비, 1회용 시트지와 1회용 의료용장갑과 마스크 착용, 전기구 사용 전 소독, 소독기 각각 룸 배치 등의 운영 방침으로 쾌적한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말했다.

또한 “자사는 임산부, 외국인, 연예인 왁싱을 모두 표방하고 있다. 어떠한 털이든 깨끗하고 안전하게 왁싱하고 있다. 특히 모량이 비교적 많은 외국인들도 편하게 방문하는 외국인 전문샵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많은 셀레브리티들이 찾는 왁싱샵, 혹인 임산부 전문왁싱샵으로도 알려진 바 있다. 요즘의 경우 모델이나 운동 선수들의 방문도 역시 높게 나타나고 있다. 수요자들은 1회성이 아닌 단골 소비자로 70% 이상 구성돼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곳은 청결함을 강조하는 노더블딥 정책 기반 왁싱 서비스는 물론 대리석과 원목을 기반으로 한 세련된 인테리어, 분리된 독립공간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왁싱전문샵답게 각질관리크림과 미백크림 등 다양한 사후 제품도 판매하고 있고, 왁싱 부위를 다듬어주는 트리트먼트 서비스도 구비하고 있다.

더욱이 처음 방문하는 이들을 위해 ‘브라질리언왁싱 50% 지원’ 혜택을 적용 중에 있다. 여성 수요자가 첫 방문을 실시하는 경우 1회 50% 혹은 5회권 40%의 할인을 제안한다. 이는 재방문율이 높은 사만다왁싱만의 자신감으로 구성한 혜택 정책으로 인식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