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구속영장 신청, 유감”
정의당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구속영장 신청, 유감”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19.06.1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은 19일 정호진 대변인을 통해 경찰이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에 대해 ‘매우 유감스러운 결정’이라고 유감을 표했다.
정의당은 19일 정호진 대변인을 통해 경찰이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에 대해
‘매우 유감스러운 결정’이라고 유감을 표했다.

[모동신 기자] 정의당은 경찰이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에 대해 ‘매우 유감스러운 결정’이라고 유감을 표했다.

정호진 대변인은 19일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브리핑을 통해 “어제 경찰이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면서 “불법시위를 주도했다는 이유이나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 반대 등 노동자의 노동권과 장시간 노동정책에 대한 반대 시위였다는 점을 감안했을 때 매우 유감스러운 결정이다.”고 논했다.
 
이어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는 사회적 논의와 공론화, 합의 과정을 거쳐야 하는 사안이다.”면서 “그러나 이해당사자 등의 충분한 의견수렴 절치를 거치기는커녕 전광석화처럼 밀어붙인 정책 추진과정의 문제점은 덮은 채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의 구속영장 신청을 했다는 자체는 납득하기 어렵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필요한 반대자의 목소리를 구속이라는 시대착오적인 발상으로 막을 수 있는 시대는 지났다.”며 “노동후진국이라는 국제적 비난에 더해 문재인 정부 들어 첫 민주노총 위원장의 구속이라는 오명이 새겨지지 않기를 바란다.”고 덧 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