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강효상 한국당 의원 검찰 고발...한미정상 통화 누출 논란"
민주당, "강효상 한국당 의원 검찰 고발...한미정상 통화 누출 논란"
  • 정성남 기자
  • 승인 2019.05.24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정성남 기자]민주당이 24일 한미 정상간 통화 내용 누출 논란을 빚고 있는 한국당 강효상 의원을 검찰에 고발했다.

민주당 법률위원장을 맡고 있는 송기헌 의원 등은 강효상 한국당 의원을 외교상 기밀누설 혐의 등으로 오늘 오후 3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이와 관련해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에서 조치할 부분을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이번 통화 유출 건을 ‘공익 제보’라고 주장하는 것과 관련해서는 "법적인 검토를 해보면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강효상 의원을 통해) 폭로된 내용은 이 정권의 굴욕 외교와 국민 선동의 실체를 일깨워준 공익제보 성격”이라며 “한마디로 외교, 국민 기만의 민낯이 들키자 이제 공무원에게만 책임을 씌워가는 모양”이라고 발언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 박찬대 원내대변인은 오늘 오후 논평을 내고 "적반하장격의 막말"이라며 "국가 정상의 모든 통화내용이 야당 국회의원에 의해 만천하에 공개된다면 어느 나라 정상이 대한민국 국회와 대통령을 믿고 통화할 수 있겠나"라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