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현, 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 우승 차지...8언더파 64타
박성현, 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 우승 차지...8언더파 64타
  • 정재헌 기자
  • 승인 2019.03.03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재헌 기자]박성현이 미국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 우승을 차지했다.

박성현은 3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 뉴 탄종 코스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9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1개로 막아 8언더파 64타를 쳤다.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를 기록한 박성현은 투어 통산 6승째를 거뒀다. 우승 상금은 22만5천 달러이다.

공동 8위였던 박성현은 3라운드까지 선두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에게 4타 뒤진 상태에서 이날 역전 드라마를 연출하며 지난해 8월 인디 위민 인 테크(IWIT) 챔피언십 이후 6개월여 만에 승수를 보탰다.

한국 선수들은 2019시즌 열린 5개 대회에서 절반이 넘는 3승을 합작했다.

1월 시즌 첫 대회로 열린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 지은희(33), 2월 혼다 타일랜드 양희영(30)에 이어 3월 첫 대회에서 박성현이 승전보를 전했다.

박성현은 3월 6일부터 사흘간 필리핀과 대만 여자골프 투어가 공동 개최하는 더 컨트리클럽 레이디스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하기 위해 필리핀으로 이동한다.

한편 LPGA 투어는 2주를 쉬고 21일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개막하는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으로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