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젤리보다 폭언이 더 해롭다' 조현아 동영상, '아이 모습 보면 남편도 마찬가지'
'젤리보다 폭언이 더 해롭다' 조현아 동영상, '아이 모습 보면 남편도 마찬가지'
  • 정연
  • 승인 2019.02.23 0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채널A)
(사진=채널A)

이른바 '조현아 동영상' 등장했다. 아동학대 논란이 일어나는 등 파장은 일파만파 커지고 있다.

22일 오후 한 여성이 아이에게 소리지르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이 유포됐다. 동영상 속 여성은 전 대한항공 부사장 조현아로 추정되고 있어 충격을 안겼다.

동영상 속에서 조현아로 추정되는 여성은 남편으로 보이는 남성을 향해 "밥 먹기 전에 단 것 먹이지 말랬지, 그래야 애비야"라며 폭언을 쏟아냈다. 또 아이를 향해 영어로 "너 내가 밥 먹기 전에 젤리 먹지 말라고 했지"라며 소리를 질렀다. 아이는 엄마의 소리에 귀를 막고 있다.

귀를 막은 아이의 모습에 네티즌들은 분노했다. "아이에겐 젤리보다 엄마의 폭언이 더 해롭다"며 비난했다. 또 "목소리를 들어보면 소리를 많이 질러 성대결절이 온 듯하다"며 평소에도 비슷한 상황이 많았음을 추측하기도 했다.

또한 남편이 이 동영상을 공개한 것이 맞다면 남편도 마찬가지라는 반응도 따랐다. "아이가 손으로 귀를 막는 모습을 봤다면 아이를 위해 동영상 공개를 하면 안됐다" "아이를 위해서라도 엄마를 망신주면 안된다"라는 반응이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