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편성 꿈꾸는 '구해줘 홈즈'…실제 집 필요한 시청자 반응은?
정규편성 꿈꾸는 '구해줘 홈즈'…실제 집 필요한 시청자 반응은?
  • 정연
  • 승인 2019.02.06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설 특집 파일럿으로 방송된 '구해줘 홈즈'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5일 방송된 '구해줘 홈즈'에서 '리얼 발품 중개 배틀'을 주제로 바쁜 현대인들의 집 찾기를 위해 직접 나선 스타들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의뢰인들이 집을 구해달라고 신청했고, 스타들은 사연자에 맞는 집을 찾아줬다. 특히 협소주택, 퍼즐주택 등 가지각색의 집들이 소개되며 눈길을 끌었다. 새로운 시도와 스타들의 활약으로 시청률 4.1%(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시청률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시청자들은 인터넷 상에 시청 소감을 남겼다. "먹방 대신 신선한 방송이다" "시도는 좋더라. 관심가는 주제!" "아파트 말고도 좋은집이 많다는걸 보여줘서 좋았습니다"라는 호응과 "집보고 대리만족 보다는 상대적 박탈감을 느꼈다" "서울대 앞 월세 25만원 반지하 복층보고 씁쓸함. 그마저 없는 사람이 많다 거길 방이라 꾸며놓고 25만원을 받는다"라며 씁쓸한 평을 남긴 시청자들도 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