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뒤집어졌을 때 좋아지는 법, “일명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 통한 수돗물 자극 관리 관심”
피부 뒤집어졌을 때 좋아지는 법, “일명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 통한 수돗물 자극 관리 관심”
  • 김현주
  • 승인 2018.12.06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접촉성 피부염 등 피부 가려움증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접촉성 피부염은 외부 물질과의 접촉에 의하여 생기는 피부염으로 외부 물질과 피부가 닿으며 생기는 여드름, 피부가려움증, 피부 붉은 반점, 피부 알레르기, 피부 두드러기, 피부 뒤집어졌을 때 등이 이에 해당된다. 이렇듯 피부와 관련된 질환들.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우리 몸에 가장 접촉을 많이 하는 것은 손과 물
일상 생활에서 얼굴, 몸 등 우리 몸에 가장 많은 접촉을 하는 것은 손과 수돗물이다. 하루 종일 다양한 물체와 접하는 손에는 세균들이 많이 묻어있으며 이는 가려움증과 피부염을 유발시키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또한 세면, 샤워를 통해 매일 피부에 닿는 수돗물 또한 접촉성 피부염을 유발시키는 원인이 될 수 있다. 우리가 흔히 쓰는 수돗물 속에는 불순물과 화학성분들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민감한 피부에는 특히 관리가 필요하다. 

일상생활 예방법, 매일 피부에 닿는 수돗물 관리
전문가들은 무더운 여름철 여드름 관리를 위해 중요한 것은 매일 피부에 닿는 ‘수돗물’부터 관리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실제 우리 피부와 매일 접하는 수돗물은 녹슨 수도관들을 타고 샤워기로 전달이 되어 녹물과 각종 불순물들이 포함되는 경우가 많다. 또한 수돗물에는 피부에 트러블을 일으킬 수 있는 화학물질인 염소와 미세 화학성분들이 포함되어 있다. 오염된 물을 정수하는 과정에서 세균과 바이러스를 죽이기 위해 쓰이는 염소는 샤워기를 통해 인체로 흡수된다. 미국 연구소에서 한 실험에 의하면 이러한 잔류염소는 피부에 닿은 후 1분도 되지 않아 피부로 흡수가 된다. 여러 전문가들은 이러한 잔류염소가 피부트러블과 두드러기 원인이 되기도 하며 두피와 탈모, 두피 지루성 피부염에도 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수돗물 자극 줄여주는 일명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
이렇듯 여름철 피부 관리에 있어 중요한 것은 매일 피부에 닿는 ‘수돗물’을 관리하는 것이다. 수돗물 속 미세한 불순물들과 화학물질들의 경우 이를 제거해 주는 제품으로 일명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이 관심을 받고 있다. 물을 관리할 수 있는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은 수돗물 속 미세화학물질들과 녹물, 미세먼지 크기의 불순물까지도 걸러주며 피부에 자극이 없는 가장 깨끗한 물을 전달해 주는 역할을 한다. 이 경우 피부자극 및 접촉성 피부염, 피부가여움증 원인을 상당부분 개선하거나 예방할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일명 ‘나은이 샤워기’ 닥터피엘의 관계자는 “실제 수돗물 속 화학성분들과 불순물이 피부 트러블의 악화 시키는 경우들이 많다. 그렇기에 치료나 화장품을 쓰기 전 물을 관리하는 것 만으로도 피부가 진정되고 개선될 수 있다.”며, “피부 간지러움 등의 증상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생활 속 습관관리가 우선이다.”라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