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팜-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스타트업 中 진출 지원
오렌지팜-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스타트업 中 진출 지원
  • 박재균 기자
  • 승인 2018.10.12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렌지팜은 4주 간의 중국 진출 지원 프로그램인 '차이나 링크(China Link)'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차이나 링크 프로그램은 중국 진출을 계획 중인 콘텐츠 분야의 스타트업이 중국 현지에서 직접 파트너를 발굴하고 중국 퍼블리셔 및 플랫폼사 매칭 지원 및 멘토링, 유사 분야의 중국 스타트업과의 교류를 통해 진출 가능성에 대해 점검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현지 시장에 대한 이해와 자사의 콘텐츠·서비스 경쟁력 및 현지화 방향성 등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획된 이번 프로그램 참가 대상은 게임,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 IP(지적재산권)를 개발 중이거나 관련 기술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접수는 12일부터 30일까지 오렌지팜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총 5개 스타트업이 선정돼 11월 5~30일까지 4주간 프로그램에 참여해 집중적으로 지원받을 예정이다.

서상봉 오렌지팜 센터장은 "스타트업의 중국 진출이 현실적으로 많은 어려움이 있다"면서 "차이나 링크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이 중국 시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진출 검토를 진행할 수 있는 사전무대로 활용할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영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스마일게이트 오렌지팜의 중국 네트워크를 활용해 우수 스타트업의 중국 현지화 및 진출을 목표로 삼고 한중교류협력 플랫폼을 통해 북경을 넘어 스타트업이 중국 전역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