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2스타트업팩토리, 헬스케어 분야 기술 스타트업 신규 투자
D2스타트업팩토리, 헬스케어 분야 기술 스타트업 신규 투자
  • 심민성
  • 승인 2018.09.2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의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스타트업팩토리가 헬스케어 분야 기술 스타트업 3곳에 신규 투자했다고 밝혔다.

신규 투자 대상이 된 스타트업은 두잉랩(대표 진송백), 아토머스(대표 김규태), 아모랩(대표 김민규) 등이다.

두잉랩은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사진 속 음식물과 그 영양 정보를 파악 및 분석하는 솔루션을 보유했다. 95%에 달하는 인식 정확도와 사진 속 음식물을 한 번에 파악하는 멀티 인식 기술을 갖추고 있다. 삼성서울병원과 공동 연구를 진행하며 식이관리 모바일앱 ‘다이어트카메라AI’ 및 ‘당뇨카메라AI’를 서비스 중이다.

아토머스는 심리상담 플랫폼 ‘마인드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멘탈케어 스타트업이다. 익명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전문가와의 1:1 채팅·전화·영상 상담을 제공함으로써 기존 심리상담의 장애물이었던 비용·접근성·프라이버시 문제를 해결했다. 모바일앱 출시 약 2년 만에 40만 명의 가입자를 확보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AI 기술을 접목시킨 자가 심리 치료 솔루션을 개발 중이다.

아모랩은 수면 개선을 위해 생체전자공학기술을 적용한 목걸이형 디바이스를 개발 중이다. 해당 디바이스는 미세한 전자기 신호로 자율신경계의 균형을 회복시켜주는 원리를 이용하며, 비접촉 및 비침습 방식이라 사용이 편리하다. 현재 시제품 개발에 성공해 미국 및 유럽 업체와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이번에 투자한 스타트업은 모두 이용자들의 건강한 일상생활을 돕는다는 점에서 가치가 크며, 이들의 성장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