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알뜰교통카드,최대30%할인 내년부터 이용 가능
광역알뜰교통카드,최대30%할인 내년부터 이용 가능
  • 김현주 기자
  • 승인 2018.04.16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6일 세종시 어진동 정부세종청사에서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소개하고 있다. 교통비가 최대 30%할인되는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내년부터 전국에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카드를 최초 구매시 정상요금에서 10%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다음 충전 시 걷기·자전거 타기 실적에 따라 20%의 요금을 추가로 할인 받을 수 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