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NDEX 2015-실버산업전문가포럼, ‘7대 글로벌 시니어 비즈니스 트렌드’ 발표
SENDEX 2015-실버산업전문가포럼, ‘7대 글로벌 시니어 비즈니스 트렌드’ 발표
  • 정욱진 기자
  • 승인 2015.10.30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실버 세대를 겨냥한 국내 시니어 시장 규모가 매년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멋’과 ‘젊음’을 더한 웰에이징 라이프가 시니어 비즈니스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보인다.

국내 최대 규모 종합 복지&헬스케어 전시회 ‘SENDEX(센덱스) 2015'가 11월 5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막한다.

실버산업전문가포럼(KAPASS)이 5일 킨텍스 부대행사장2에서 제4회 포럼 세미나를 개최하고 앞으로 새로운 시니어 라이프를 이끌 ‘7대 글로벌 시니어 비즈니스 트렌드’를 발표한다.

웰에이징 시대를 이끌 2016년 글로벌 시니어 비즈니스 트렌드로는 ▲교육탐험여행(educational travel) ▲우수한 환경에서 노후생활(aging in right place, AIRP) ▲중국 실버 산업의 블랙홀 가속화 ▲스마트 재가요양 서비스(smart home-care service) ▲다양한 시니어 라이프 출판 ▲시니어 당사자주의의 저변화 ▲여전히 아름다운 나의 현재가 선정됐다.

먼저 ‘교육탐험여행(educational travel)’은 길 위의 배움을 통해 끊임없이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 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하고자 하는 시니어들이 많아짐을 의미한다. 새로운 사람들과의 관계를 통해 인생 후반전을 준비하는 중년 맞춤형 여행 패키지가 주목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우수한 환경에서 노후생활(aging in right place, AIRP)'은 이를 원하는 시니어들이 많아지면서 교통, 자연환경, 고령친화설비, 관리비, 커뮤니티, 세금혜택 등 모든 조건을 충족하는 주거지가 주목 받고 있음을 의미한다. 주거 트렌드가 구매에서 임대로 변화하고 있으며 공급자도 임대로 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최소한의 주택개조만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중국 실버 산업의 블랙홀 가속화’로 중국은 전세계 모든 실버산업의 테스트 및 투자 무대가 되었다. 이미 중국 실버산업은 시니어들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스마트워치부터 복합유통센터 및 O2O(online to offline)플랫폼 사업까지 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국가단위의 제13차 5개년 계획에 시니어 비즈니스를 편입한 후, 2050년 기준 노인 잠재소비력이 GDP의 약 33%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 글로벌 브랜드와 관련 생산 기지의 한국 진출로 머지않아 국내 실버산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스마트 재가요양 서비스(smart home-care service)’는 영세한 규모의 재가서비스가 ICT(정보통신기술)와 결합해 보다 스마트한 서비스로 변화함을 의미한다. 실제로 미국에서는 요양보호사와 고객을 매칭해주는 아너(honor)가 실리콘밸리에서 2천만달러(한화 243억원)를, 뉴욕 스타트업 홈팀(Hometeam)이 뉴욕에서 110만 달러를 투자 받으며 노년층을 위한 고품질의 홈케어 서비스로 인기를 얻고 있다.

‘다양한 시니어 라이프 출판’은 시니어 독자층의 증가로 건강, 노후설계 등 시니어 관련 서적이 증가할 뿐만 아니라 직접 출판에 참여하는 시니어 작가들도 많아짐을 뜻한다. 자신의 노화과정을 그대로 담은 ‘몸의 일기’라는 책을 출간해 딸에게 선물한 프랑스 작가 다니엘 페나크나 창고지기 시절부터 매일 밤 정리한 야구이야기를 바탕으로 야구기록물의 혁신을 만든 빌 제임스(Bill James)처럼 새로운 출판업계의 거장이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

‘시니어 당사자주의의 저변화’는 시니어들이 삶의 주도권을 가지고 보다 적극적으로 행동하기를 원하는 것을 일컫는다. 이에 따라 재무, 여가, 용품, 주택 등 모든 분야에서 자신을 위해 만들어진 것에 선택하고 투자하는 시니어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선진 기업들은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중장년층과 50+창업자들의 사업을 돕는 교육 프로그램을 후원하고 있다.

‘여전히 아름다운 나의 현재’는 나는 여전히 아름답다는 마음을 의미한다. 이는 향후 시니어 마케팅 업계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알려주는 것으로, 시니어 고객들은 옷이나 신발 등 화려한 겉치장에서 실제 문제를 해결해 주고 나아가 자신들의 숨겨진 니즈를 발견하고 나이에 걸맞는 아름다움을 제공해줄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를 선호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영란 실버산업전문가포럼 회장(강남대 실버산업학부교수)은 “100세 시대를 맞아 시니어 비즈니스가 신성장동력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우리는 아직 걸음마 수준에 머무르는 상황”이라며 “시니어 라이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잘 파악하여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것이 시니어 비즈니스 성공의 관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