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내년 제약·바이오 성장세 회복
하나금투 "내년 제약·바이오 성장세 회복
  • 김진선
    김진선
  • 승인 2019.11.05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금융투자는 5일 제약·바이오 업종에 대해 내년에 성장세가 회복할 것으로 전망하며 기존 투자의견 '비중확대'(Overweight)를 제시했다.

    선민정 연구원은 "내년 제약·바이오 섹터는 작년과 올해의 긴 터널을 지나 고성장 기업들의 성장세 회복, 상위 제약사들의 성장 돌파구 마련, 신약개발 '데스밸리'를 지난 바이오텍들이 보여줄 연구개발(R&D) 성과, 대형 바이오 기업 상장 등을 기반으로 다시 도약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고성장 산업군인 바이오시밀러와 톡신 관련 기업들이 각각 신제품 출시와 중국 시장 진출 등으로 내년부터 본격적인 턴어라운드(실적개선)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아울러 "글로벌 제약사로 기술이전 된 물질의 임상이 다수 진행돼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 수취 등으로 실적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선 연구원은 업종 최선호주로 한미약품[128940]과 오스코텍[039200]을 꼽으며 "기술반환으로 과도하게 조정받은 한미약품 주가는 R&D 모멘텀으로 상승력이 충분하며, 오스코텍은 레이저티닙의 가치가 아직 충분히 반영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