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앰네스티, 국내 아티스트 6인과 ‘예술’로 ‘인권’의 가치 재조명
국제앰네스티, 국내 아티스트 6인과 ‘예술’로 ‘인권’의 가치 재조명
  • 정욱진
    정욱진
  • 승인 2022.08.12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 기념, ‘예술’로 ‘인권’의 가치를 이야기하는 ‘앰네스티 에디션(AMNESTY EDITION)’ 오픈

◆ 국내 주목받는 아티스트 6인과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 의미와 주요 인권 키워드에서 영감 받아…
◆ 전국 22개의 독립서점을 통해 한정판 책갈피 배포 예정

앰네스티 에디션 포스터

[정욱진 기자]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는 창립 50주년을 기념하여 인권을 지키는 이들을 위한 한정판 굿즈 ‘앰네스티 에디션(AMNESTY EDITION)’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앰네스티 에디션은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회원과 지지자와 함께 일구어낸 지난 50년간 국내외 인권의 승리를 축하하기 위해 국내 6명의 아티스트와 함께 기획한 아트 프로젝트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OOO, 박새한, 최진영, 코우너스, 한다혜, 햇빛스튜디오 등 아티스트 6인이 참여하여 ‘평등’, ‘포용’, ‘자긍심’, ‘사랑’, ‘용기’, ‘연대’ 등 인권의 주요 키워드로 작품을 표현했다.

도트 일러스트 작업으로 알려진 OOO작가는 “평화와 평등을 상징하는 그림을 그리고 싶었다. 서로 다른 사람들이 동등한 모습으로 함께 나아가는 모습을 상상했다”며, “그림을 보시는 분들이 희망찬 느낌을 받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프랑스 스트라스부르에서 활동하며 2021년 <Papa Ballon>으로 ADAGP 그림책상을 수상하기도 한 박새한 작가는 “차별, 편견, 낙인, 사회적 배제 없이 모두에게 희망과 안전을 제공하는 포용의 사회를 상상하며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며, “앞으로도 한국 사회가 소외된 이들을 포용할 수 있도록 국제앰네스티가 힘써 주기를 부탁한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올해 ‘인간들은 맨날’ 이라는 책을 출간한 최진영 작가는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을 축하하는 프로젝트에 참여해 기쁘다. 험하고 어두운 인권의 길에 빛을 밝히며 한 걸음 또 한 걸음 힘차게 나아가길 희망하는 마음으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리소 인쇄로 알려진 디자인 스튜디오 ‘코우너스’는 인권의 주요 키워드 중 ‘사랑’의 가치에 집중해 작업을 진행했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 기념 로고와 슬로건을 보고 영감을 받았다. ‘용기의 횃불’과 ‘사랑’의 가치를 생각하며 작업했다. 하트가 모여서 만들어진 토끼풀(클로버)모양을 착안하여 사랑의 이미지를 형상화했다”고 말했다.

일러스트레이터, 디자이너, 영상 작업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다혜 작가는 국제앰네스티의 상징인 촛불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닥쳐오는 위험 속에서도 서로를 꼭 껴안는 마음과 함께 타오를 ‘용기’가 우리를 지켜줄 것”이라며, 프로젝트에 참여한 소감을 남겼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와 편지쓰기캠페인 ‘WRITE A LETTER, ENTER CHANGE’를 기획한 햇빛스튜디오는 ‘연대’를 표현한 작품을 선보였다. 햇빛스튜디오 박철희 대표는 “사람들끼리 연대를 하는 모습을 지켜보거나 직접 연대할 때 느낄 수 있는 끈끈한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다. 슬라임의 찰기와 낫또의 끈적함을 떠올리며 작업했다”고 기획 의도를 말했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와 6인의 작가가 만든 한정판 책갈피는 오늘부터 전국 22개의 독립서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다양한 기념 행사를 선보인다. 지난 5일부터 9월 말까지 팝업스토어 ‘초샵(CHO SHOP) ‘을 서울 합정(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3길 13)에 오픈했다. 이어 8월 말에는 50주년을 기념하여 싱어송라이터 안예은의 작사·작곡으로 완성된 한국지부 50주년 뮤직비디오 <우리, 여기>와 음원을 발매할 예정이다. 안예은 소속사는 이 곡을 통한 수익금의 50%를 향후 1년간 한국지부에 기부하기로 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