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백신 접종으로 학생들 등교 차별 논란
교육부, 백신 접종으로 학생들 등교 차별 논란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2.02.11 09:56
  • 댓글 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가 아이들 대상으로 분열과 갈등 조장.. 우려의 목소리"

교육부가 백신 접종으로 학생들의 등교를 차별하겠다고 밝혀 논란이 될 전망이다. 

유은혜 장관은 10일 오후 17개 시·도교육청 부교육감들과 ‘학교일상회복지원단 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새 방역지침을 발표했다.

새 학기부터 밀접접촉자로 분류된 유치원·초·중·고 학생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면 등원·등교이 가능하다. 문제는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학생들은 7일간 등교하지 못하고 격리를 해야 한다는 규정을 따로 만들었다는 점이다. 

자세히 살펴보면, 학생 본인 또는 동거인이 확진자이거나 밀접접촉자인 경우 등교 가능 여부가 다르다.

학생 본인이 방역 당국으로부터 확진자로 통보를 받으면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등교를 중단하고 7일 격리한다. 학생 본인이 밀접접촉자이거나 동거인이 재택치료 중이라면, 접종을 완료한 학생은 7일간 수동감시에 들어가며 등교가 가능하다.

그러나 접종을 하지 않았다면 등교를 하지 못하고 7일간 격리해야 한다.

교육부의 결정이 비판을 받는 이유는 최근 하루 5만명 이상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가운데 이들이 대부분 백신 접종자들이라는 사실 때문이다다. 

백신을 접종해도 오미크론에 걸리는 상황에서, 백신의 접종 여부를 가지고 학생들을 차별한다는 것은 비과학적이과 불합리하다는 점이 지적되고 있다. 

백신 접종 여부를 가지고 등교 여부를 결정하는 것과 관련하여 "교육부가 학생들에게 분열과 편가르기를 가르치고 있다.", "백신을 접종시키려 별 희안한 방법을 다 가져온다"등의 목소리가 나온다. 

현재 유럽의 각국과 미국 등 세계적으로 백신패스가 철회되고 마스크 의무화도 점점 사라지고 있다.

이과정에서 우리나라만 유난을 떤다는 지적도 나온다. 학생들을 지속적으로 위축시키고 감시와 통제에 익숙하게 해서 추후에 정부에 대해 어떠한 저항도 하지 못하게 교육시키려는 의도가 숨겨져 있다는 지적도 있다. 

관련 기사의 댓글창에는 교육부를 향한 학부모의 비판이 주를 이룬다. 

"접종자도 감염되고 타인전파도 가능한데 무슨 근거로 정책을 만드는건가? 과학적 사고가 불가능하구나..그냥 백신교 사이비 집단이구나. 김현미 유은혜는 꼭 처벌받아야한다"

"정신이 나간건가?백신패스하며 비접종자들 꽁꽁 묶어 놓고 접종자들 끼리 다니는데 5만명이다. 접종자들끼리 전염되는데 잡종자는 돌아다니게 하고 효과는 없는 백신 안 맞았다고 학교 못 나오게 하고. 이게 너희들이 말하던 그 벌칙이냐? 애들을 못 잡아먹어 환장을 했구나!!!!"

"접종했다고 안걸리는거아니고 안옮기는거 아닌데 이게 뭔 소린지 모르겠네 " 

"아이들이 델타든 오크든 치명률이 제로인데 저 애들이 백신 맞아 이득이 뭔데... 지금 코로나 사망자 제로인 아이들이 백신으로 몇명이 죽었는데 아직까지 아이들 접종을 못시켜서 난리냐." (이상 네이버 뉴스 댓글 발췌)

한편, 교육부가 도대체 왜 치명률이 하나도 없는 어린 학생들에게 이토록 백신을 못맞춰서 안달이 났을까에 대한 논의도 활발해 지고 있다. 

이미 학부모, 온라인 커뮤니티의 분위기는 교육부가 우리나라 전체의 백신접종률(숫자)을 높이기 위해 학생들을 이용하고 있다는 목소리가 크다.  정부는 마치 백신을 접종받지 않는 사람이 단 한명이라도 남아 있으면 무슨 큰 일이라도 나는 것 처럼 행동하고 있다는 이야기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정훈 2022-02-12 08:26:24 (180.230.***.***)
코로나19는 거대한 세월호입니다!
세월호 때 아이들이 왜 죽었습니까? 말을 너무 잘 들어서입니다.
효과도 없고, 백신 사망자 수 증가하는데도 정부에서 그냥 맞으라니까 계속 맞고 있습니다. 주변 지인들 보면 답답합니다.
유럽에서는 미접종자의 깨끗한 피 한 팩에 약 300만원 선에서 거래가 되어 수혈을 한다고 합니다. 왜일까요? 백신 피는 이미 오염 되었기때문이죠…국내에서도 접종자들 사이에서 혹시 수혈이 필요할지 모르니 미접종자와 친해져야한다라는 말들도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현재 적십자 관리도 정부가 직접 관리하겠다는 말을 내밷은 걸 보면 깨끗한 피는 기득권층이 소유하여 접종자들을 박멸하겠다는 결론이 나옵니다! 접종자들도 살기 위해 미접종자들을 사냥하겠죠! 이것이 일루미나티의 시나리오입니다!
문재앙식 K방역 최악 2022-02-12 12:12:26 (124.5.***.***)
유은혜 능력도 안 되는 게 교육부장관 하면서 혈세낭비만 잘함
멸공 2022-02-12 20:27:10 (118.235.***.***)
정작 지들과 지들자식들 접종여부는 지구 끝까지 정보공개 거부하면서 국민들 귀한 자식들은 안맞으면 학교 못다니게하겠다 대놓고 협박이네. 국민세금으로 밥벌이 하는 녀석들이 은혜를 원수로 갚는구나.
김주원 2022-02-13 09:17:44 (39.117.***.***)
전국 학생들 등교거부하는 방법밖에 없습니다.
유은혜도 딥스꼬붕인것 같음~ 나쁜년
김수정 2022-02-11 21:11:54 (211.243.***.***)
자기자식 아니라고 알수도없는 약물을 막 강요하십니까, 제발 내버려 두십시요. 부작용 책임도 못지면서
이원창 2022-02-11 22:30:49 (183.108.***.***)
청와대 식약처 교육부 직원과 가족의 접종 데이터 공개하라
왜 공개 못하는가 --
ㅎㅎ 2022-02-14 01:19:51 (118.235.***.***)
아이들은 코로나 걸려도 사망률 0%인데 왜 맞추려고 난리냐!!
백신교 2022-02-11 10:51:05 (182.224.***.***)
백신에 미친정부
보고싶은것만 보지말고
정신차리고 세상을 보세요!!!!!
그대로 본인들에게 돌아갑니다
안다은 2022-02-11 10:20:10 (182.226.***.***)
유은혜를 끌어내야 한다'
최현경 2022-02-12 07:47:40 (58.233.***.***)
진짜 미친거아냐???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