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강남역 백신패스반대 집회, "역대 최대 인원 예상"
15일 강남역 백신패스반대 집회, "역대 최대 인원 예상"
  • 이준규
    이준규
  • 승인 2022.01.14 17:29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토요일 강남역은 백신패스반대를 외치는 시민들로 발디딜 틈이 없다.

15일 토요일, 강남역에는 백신접종 반대와 백신패스를 반대하는 시민들이 최대 규모로 모일 전망이다. 

최근 정부가 5세부터 11세까지 아이에게도 백신 접종을 검토한다고 밝힌데다가, 백신패스금지 가처분소송에서 서울시의 백화점과 대형마트만 백신패스를 금지하는 반쪽짜리 판결을 냈기 때문이다. 

또한 13일 현직 의사들로 구성된 코진의에서 백신 접종자의 혈액에서 괴물질이 나왔다는 충격적인 영상을 공개하면서 시민들의 충격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자유문화제라는 이름으로 진행되는 행사는 서울대 이왕재 교수를 비롯하여 백신접종자 혈액분석을 했던 이영미 산부인과 전문의, 전기엽 내과 전문의 등이 직접 무대에 나와 영상을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공연과 문화행사도 펼쳐질 예정이며 특히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하면되겠지TV의 한영만 대표가 직접 개사해서 부른 백신반대노래들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벡서스도 출연하여 "깨어나라 대한민국" 구호를 외치며 가두행진을 벌일 예정이다. 

이날 행사를 주최한 손상윤 뉴스타운 회장은 "최대한 안전한 행사를 진행하기 위해 노력했다." 라면서 "백신패스를 반대하는 모든 시민들이 강남역에 나와서 한 목소리를 내서 자유민주주의를 지켜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밝혔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주주 2022-02-05 16:28:04 (223.39.***.***)
강남으로 출퇴근하는 사람은 무슨죄입니까
퇴근길마다 길막히고 사람들 붐비고 버스 줄까지 다 의자깔아놔서 정류장까지 마비되는데 소음공해까지 어디다가 민원 넣어야합니까?
Challs Kim 2022-01-19 07:53:29 (207.244.***.***)
국제사법재판소 판결났다.
백신무용론이 승리했다.
코로나백신(독극물)강재 접종 관련자 체포된다.
임혜란 2022-01-15 02:19:18 (182.226.***.***)
https://open.kakao.com/o/gyigwETd 오픈재팅방
강남역 2시 4시 애국자들 집회 거리행진 합니다
이니그마 2022-01-14 23:47:20 (49.1.***.***)
에전 광화문 집회에서도 그렇고
시민의 권리를 되찾기 위한 집회라면
무슨무슨 비폭렵집회니 또는 문화축제니..
이런 이상한 말들 때려쳐야 합니다.
뭔 애들 장난도 아니고 정부 상대로 싸우겠다는
사람들이 문화축제 투쟁? ㅋㅋㅋㅋㅋ
김민우 2022-01-14 20:43:56 (58.238.***.***)
마스크, pcr 및 qr코드, 백신거부합시다.
iwiwejwej 2022-01-14 18:44:34 (207.244.***.***)
한국 주류언론사(조중동 한겨레 경향 매일신문 연합 한국네이버 다음 한국구글 KBS MBC SBS YTN JTBC등)
종북 종중 빨갱이 언론개새끼들아 이제는 민주란 단어 사용하지 마라!!! 빨갱이 언론사새끼들아 한국은
공산독재국가라고 나발 불어라!!!! 한국 사법부 판사들도 빨갱이들이다. 믿지 마라.!!!!!!국민들아 궐기하라!!!!
송한수 2022-01-14 18:32:52 (124.49.***.***)
이젠 집회에서 모두 마스크 벗고 외치자. 마스크역시 방역과 전혀 무관하며 일방적으로 그들이 우리에게 강요한 재갈이 아니던가.
이충희 2022-01-14 18:27:38 (124.49.***.***)
이젠 확 뚜드러엎어야 한다. 모이자 나가자 싸우자. 백신패스 백신접종 결사 반대. 딥스의 하수인들 모조리 사형 !!!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