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 PEN, 국내 하이브리드 카메라 판매 1위 기념
올림푸스 PEN, 국내 하이브리드 카메라 판매 1위 기념
  • 편집국
    편집국
  • 승인 2011.06.09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림푸스한국(대표 방일석)은 최근 발표된 시장조사 결과, 올림푸스 PEN이 하이브리드 시장에서 최근 판매 1위를 기록, 이를 기념하기 위해 특별히 고객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인 GFK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올림푸스 PEN은 42%의 점유율을 기록하여, 하이브리드 카메라 시장 1위 자리에 올랐다. PEN은 2009년 올림푸스가 야심차게 내놓은 하이브리드 카메라로, 기존 DSLR 카메라의 두께와 크기를 절반 가까이 줄이면서도 고화질의 사진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컨셉으로 전 세계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PEN은 2009년 한국 출시 당시 품귀 현상까지 빚었던 히트 제품으로 독보적인 1위를 기록하였으나, 이번에 올림푸스 PEN의 1위 기록은 경쟁사가 없던 2009년과 달리 타사 브랜드와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소비자들이 구매한 실판매 데이터 수치라는데 큰 의미가 있다.

 

2009년 PEN출시 이후 삼성, 소니 등에서 다양한 하이브리드 카메라가 출시되었으며, 하이브리드 디카 시장은 시장 창출 1년만에 기존 DSLR 시장의 점유율 30%를 돌파하는 등 무서운 속도로 기존 컴팩트카메라와 DSLR로 양분된 기존 디지털카메라 시장에 새로운 카테고리를 만들고 있다.

 

특히, 이번 하이브리드 시장 판매 1위는 PEN의 엔트리 모델 E-PL1과 E-PL2의 판매 호조에 힘입은 것이다. PEN 시리즈 중 가장 작은 사이즈를 자랑하는 E-PL1은 초소형 렌즈교환식 디카를 구현하며 여심을 자극한 2010년 베스트셀링 모델이고, 올해 초 출시된 E-PL2는 핸드폰으로 사진 무선 전송이 가능한 SNS 기능을 탑재하여 스마트폰 유저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올림푸스한국은 이번 판매 1위를 기념하며 소비자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6월 10일부터 30일까지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PEN 구매 고객 중 정품등록 고객에게 PEN 전용 스트랩 및 속사케이스를 증정하는 행사로, 행사 기간 동안 PEN E-PL2제품을 구입하고 올림푸스 웹사이트(www.olympus.co.kr)에서 정품등록한 고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사은품은 7월부터 순차 배송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스트랩과 속사케이스는 하이브리드 카메라 판매 1위를 기념하기 위해 국내에서 특별히 한정품으로 생산될 예정으로 PEN E-PL2 모델에 맞게 제작되었다.

 

올림푸스한국 영상사업본부장 이극로 상무는 “올림푸스 PEN을 사랑해 주시는 많은 고객 분들께 감사드리는 의미에서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되었다” 며 “다양한 계층에서 사랑받고 있는 올림푸스 PEN은 향후에도 하이브리드 시장을 리딩할 수 있는 다양한 라인업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올림푸스 PEN은 출시 당시 1950년대 히트 제품이었던 Origianl PEN의 브랜드명을 그대로 따오면서도 클래식하면서도 모던한 느낌의 디자인으로 재해석하여 다양한 연령대를 대상으로 큰 사랑을 받아 왔다. 2009년 출시하자마자 11번의 예약판매가 모두 당일 수시간 내 매진 되는 진기록을 세우기도 했고, 홈쇼핑 최단시간 매진 기록도 가지고 있는 등 하이브리드 시장을 리딩하고 있는 브랜드이다.

 

<고품격 경제지=파이낸스 투데이> FnToday=Seoul,Korea  

파이낸스투데이는 이제 세계적인 미디어로 발돋움하겠습니다.
귀하의 귀한 후원금은 CNN, 뉴욕타임즈, 로이터통신 보다 영향력 있는 미디어를 만드는데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