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16.7% 감소…무역적자 44억달러
수출 16.7% 감소…무역적자 44억달러
  • 전성철 기자
    전성철 기자
  • 승인 2022.11.21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 수출 29.4%↓, 대중 수출 28.3%↓…두달째 대중적자 가능성 수입 5.5%↓, 수출액 웃돌아…8개월 연속 무역적자 기록할 듯

이달 들어 20일까지도 전체 수출액이 1년 전보다 줄어 두 달 연속 감소할 가능성이 커졌다.

수입액이 수출액을 웃돌면서 무역적자가 8개월째 이어질 가능성이 커진 가운데 올해 연간 무역적자는 400억달러에 육박했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수출액(통관 기준 잠정치)은 331억6천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6.7% 줄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15.5일로 지난해 같은 기간(16.5일)보다 하루 적었다. 일평균 수출액은 11.3% 감소했다.

지난달 전체 수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5.7% 줄어 2020년 10월(-3.9%) 이후 2년 만에 감소세로 돌아선 바 있다.

이달마저 수출이 줄어든다면,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2020년 3∼8월 이후 처음으로 2개월 이상 연속 감소하게 된다.

이달 20일까지 주력 품목인 반도체 수출액은 1년 전보다 29.4% 줄었다.

업황 악화를 맞은 반도체 수출은 이달까지 4개월 연속 감소할 가능성이 커졌다.

철강제품(-18.8%), 무선통신기기(-20.6%), 정밀기기(-22.2%), 선박(-71.4%) 등도 감소했다.

반면 승용차(28.6%), 석유제품(16.1%) 등의 수출은 늘었다.

국가별로는 최대 교역국인 중국에 대한 수출이 28.3% 급감했다.

대중 수출은 지난달까지 다섯 달 연속 줄어든 데 이어 이달에도 감소할 가능성이 커졌다.

유럽연합(EU·-1.5%), 베트남(-14.4%), 일본(-17.9%), 대만(-23.5%) 등도 줄었다.

반면 미국(11.0%) 등은 늘었다.

이달 들어 20일까지 수입액은 375억7천8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5.5% 줄었다. 일평균 수입액으로는 0.6% 증가했다.

주요 품목별로는 원유(19.1%), 가스(21.2%), 승용차(91.4%), 석탄(2.2%) 등의 수입액이 늘었다.

반면 반도체(-12.4%), 석유제품(-25.2%), 반도체제조장비(-20.8%) 등은 줄었다.

3대 에너지원인 원유(55억1천900만달러), 가스(30억2천600만달러), 석탄(13억1천400만달러)의 합계 수입액은 98억5천900만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84억1천600만달러)보다 17.1% 증가한 것이다.

수입국별로는 EU(9.5%), 사우디아라비아(10.9%), 말레이시아(48.9%) 등으로부터의 수입이 늘고 중국(-12.1%), 미국(-5.5%), 일본(-15.3%), 호주(-13.3%) 등은 줄었다.

이달 1∼20일 무역수지는 44억1천8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3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하던 것에서 적자로 돌아섰지만, 전월 같은 기간(49억3천200만달러 적자)보다는 적자 폭이 다소 줄었다.

올해 무역수지는 4월(-23억5천700만달러), 5월(-15억4천만달러), 6월(-24억5천700만달러), 7월(-50억8천500만달러), 8월(-94억100만달러), 9월(-38억1천500만달러), 10월(-66억9천800만달러)에 적자를 기록해 1995년 1월∼1997년 5월 이후 25년 만에 7개월 연속 적자를 나타낸 바 있다.

이달 1∼20일 중국과의 무역수지는 7억6천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 9월에 흑자로 돌아섰던 대중 무역수지는 지난달에 이어 두 달째 적자를 기록할 가능성이 커졌다.

올해 들어 이달 20일까지 누적 무역적자는 399억6천800만달러였다.

연간 기준 역대 최대였던 1996년(206억2천400만달러)보다 193억4천400만달러가 많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132억6천700만달러) 이후 14년 만에 연간 적자를 기록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