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타임즈 부편집장, 서울서 부스터샷 맞고 사망.. "언론계 각성의 계기 되나?"
뉴욕타임즈 부편집장, 서울서 부스터샷 맞고 사망.. "언론계 각성의 계기 되나?"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12.28 09:05
  • 댓글 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타임즈 본사는 백신 맞은 사실 언급도 없어..."언론사 종사자들 이제라도 깨어나라"

뉴욕타임즈의 아시아 부편집장(New York Times Deputy Asia Editor)인  카를로스(Carlos Tejada)씨가 서울에서 코로나백신 부스터샷을 맞고 당일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에 따르면 카를로스 씨는 지난 얀센을 접종한 후 서울에서 모더나 부스터샷을 접종하고 당일 심장마비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격적인 점은 사망한 카를로스 씨에게 백신을 접종할 당시 외국인임에도 불구하고, 알아볼 수 없는 한국어 양식으로 서류를 작성시켰으며, 카를로스가 교차접종에 대한 어떠한 동의도 한 바가 없었다는 점이다. 

이러한 사실은 뉴욕타임즈 동료 저널리스트(기자)인  Alex Berenson 에 의해 밝혀졌다.  아래 내용은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카를로스씨를 잘 아는 뉴욕타임즈 기자 Alex Berenson가 한 SNS에 올린 글이다. 

“On Dec. 16, in Seoul, South Korea, he received a Moderna mRNA/LNP “booster.” No clinical trials have ever been conducted to examine the safety or efficacy of mixing various types of these vaccines, and Carlos did not give informed consent, as the consent form was in Korean, a language he could not read. He joked that Omicron should “hit me with your wet snot.”” former New York Times journalist Alex Berenson wrote on his Substack.

(요약: 그는 대한민국 서울에서 모더나 mRNA 부스터를 맞았다. 백신의 교차접종에 대한 어떠한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실험도 없었으며, 카를로스(사망자)의 동의도 구하지 않았다. 서류는 카를로스가 읽을 수도 없는 한국어로 되어 있었다 )

실제로 방역당국은 교차접종의 안전성 검증에 대해 명확한 임상시험을 통해 완벽하게 설명을 하고 있지 못한 상황이다. 

뉴욕타임즈 편집장이 부스터 샷을 맞고 사망하면서, 국내외 언론사 기자들 사이에서도 백신접종에 대한 부작용 및 백신패스 반대 이슈가 크게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  자사의 고위 기자가 부스터를 맞은 후 갑작스럽게 사망했는데도, 부고 기사에 사망 당일 백신을 접종했다는 이야기는 단 한마디도 없는 뉴욕타임즈의 행태는 시사하는 바가 크다는 평가다.  

뉴욕타임즈에 실린 기사. 백신과 관련된 일체의 언급이 없다. 

https://www.nytimes.com/2021/12/22/business/media/carlos-tejada-dead.html?searchResultPosition=1

한편 일각에서는 "뉴욕타임즈는 자사의 편집장이 백신을 맞고 사망했음에도 불구하고, 부고란에 백신 관련 내용은 전혀 언급하지 않는다." 라면서 "언론이 어디까지 썪었는지 보여주는 대목" 이라고 비난하고 있다.

뉴욕타임즈, CNN, ABC, AP통신, 로이터 통신 등은 백신에 대한 맹신을 부추기면서 코로나의 공포심 을 주입해왔으며, 백신의 부작용 우려에 대한 기사는 거의 다루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내 주요 언론에서도 아니나 다를까 전혀 보도되지 않고 있다. 

한편 최근 현직 의사들이 백신 성분 공개에 나서서 백신 안에 괴물질이 들어있다는 폭로가 나오고, 백신패스에 대한 전국적인 반대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데스크에서 시키는 것만 제한적으로 취재하는 국내 기자들은 급변하는 이슈를 전혀 따라가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KBS에서 25년간 근무한 임원급 A씨는 "모든 분야에 각성이 필요하지만 우리 회사를 봐도 특히 언론계의 각성이 필요한 시점이다." 라고 안타까워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카프리콘 2022-02-02 22:07:27 (210.221.***.***)
타이거유닛 화이팅!
인세영기자님 화이팅!
자유와 평화를 위해 모두 화이팅!
truthsda 2022-01-15 15:46:59 (198.16.***.***)
문재인 정은경 김부겸 너네 대장 사령관들이 옥황상제 앞에서 지은 죄를 고백한 것을 알고 있나
빌 게이츠 록펠러는 아마도 지금 쯤 불지옥에서 고통 받고 있겠지 이자들의 죄가 공개 될 때는
문재인 정은경 김부겸 한국 주류언론사 관련자들도 지옥행 열차에 합승하고 있겠지 이글을
보는 사람 중에는 코메디가 너무 심하다고 하는 사람 ,너무 많은 사람을 살상해 죄 값을 하겠지
하는 사람도 있겠지,나도 이것이 진정한 코메디가 되기를 바라지만 사람들을 살상한 죄가 너무 크
옥황상제가 내리신 천벌을 받는 것을 피할수 없겠지........
https://ca.news.yahoo.com/anti-vaccine-signs-posted-sask-235620298.html
국평오 수준 2022-01-07 14:36:18 (106.101.***.***)
제대로된 경고문이랑 교차접종에 대해 동의한 적 없는데 설명도 안해주고 접종시킨 의사 잘못인건데 의사 얘기는 1도 없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이고 투명하다 투명해
백신패스 반대 2022-01-01 07:18:48 (221.143.***.***)
혹시 한국에서 맞아서 죽은건 아니겠지? 한국에 오는 백신에 혹시 더 독한거 넣은거 아냐???
라지오 2021-12-31 12:34:15 (23.106.***.***)
윈도우포럼이라는 홈이 있는데 완전한 빨갱이 집합소 한국이란 가망없다.
등대지기 2021-12-30 14:36:35 (61.100.***.***)
비가노대주교 백신안 낙태세포, 이물질, 통제물질 백신은 인류노예구축시스템이다 저항하라 저항하라
한국인들이여 딥스의 숙주, 개가 되지말자
인절미 2021-12-30 11:46:08 (116.42.***.***)
기사 써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신윤만 2021-12-30 08:47:58 (121.130.***.***)
힘내주십시요...세계를 위해서
심마니 2021-12-30 08:12:54 (175.223.***.***)
언론들이 깨어나서 목소리 내줬음 합니다. 기사 감사합니다
정소우 2021-12-29 17:08:03 (59.8.***.***)
제발 백신 접종이 멈추길 바랍니다...각성 해야됩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