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베니아 간호사의 폭로 "식염수백신, 부작용백신이 따로 있었다."
슬로베니아 간호사의 폭로 "식염수백신, 부작용백신이 따로 있었다."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11.24 23:53
  • 댓글 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같은 백신을 맞았는데 누구는 멀쩡하고 누구는 부작용 심했던 이유가 이제서야 설명된다 "
"정치인들은 식염수 접종...의혹이 사실로?"
슬로베니아의 간호사가 코드번호 01로 시작되는 백신은 식염수(플라시보)라는 폭로가 나왔다. /이미지=목수정 작가 페이스북

슬로베니아의 류블라냐 임상센터에서 근무했던 전직 간호사가 코로나 백신의 내용물에 대한 놀라운 폭로를 해서 충격을 주고 있다.

백신의 시리얼 넘버 (코드번호)에 따라, 같은 화이자 백신이라도 각각 식염수, mRNA 물질, mRNA 물질+ 발암물질의 혼합물 등으로 나뉜다는 것이다. 

이 전직 간호사는 자신이 주사하던 코로나 백신의 코드번호(시리얼넘버)에 따른 백신 성분의 차이를 카메라 앞에서 폭로했다. 

온라인 상에 떠도는 영상이므로, 간호사의 신원 확인을 할 수는 없으나, 꽤 구체적으로 증언을 하고 있어서 SNS 등에서 진위를 파악하고 있다. 

다음은 영상 내용을 간추린 것이다. 

QR코드에서 번호가 '01'로 시작되는 병에는 식염수가 들어있었으며, '02'로 시작되는 병에는 mRNA 물질이 들어있었으며, '03'으로 시작되는 병에는 mRNA 물질과 함께 발암물질이 들어있었다는 것이다. 

01로 시작되는 백신은 주로 정치인과 부호들에게 자신이 직접 접종을 해준 적이 있다고 폭로했다. 또 02와 03으로 시작되는 백신에서는 암발병과 관련된 아데노바이러스와 연관되는 ONC유전자를 포함하는 RNA스틱이라는 것이다. 이 백신을 접종받으면 2년 내에 연조직(근육, 힘줄, 혈관) 암에 걸릴 것이라고도 말했다. 

같은 백신을 맞아도 어떤 이는 아무런 부작용이 없는 반면, 어떤 이들에게는 심각한 부작용이 나타나는 이유가 설명이 되는 대목이다. 

이 간호사의 놀라운 폭로가 사실일 경우 해당 백신 제조사와 이를 승인해 준 보건당국, 이를 묵인한 각국 정부와 방역당국, 알면서도 접종을 진행한 의료계는 반인류적인 범죄의 책임을 져야 할 것으로 보이며, 그 후폭풍은 예상하기 어렵다.  

현재 mRNA백신의 성분에 대해서는 각국 방역당국이 투명하게 공개하지 않고 있는데다, 누구에게 어떤 백신을 맞히는지에 대한 규정, 백신 제조사와 각국 방역당국의 계약내용이 공개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이러한 폭로 영상은 더욱 많은 사람들에게 회자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백신 샘플에 심염수가 있음을 확인해 준 과학자는 폴란드에도 있었다. 

폴란드의 과학자 프랑크 잘루스키도 자신이 분석한 5가지의 백신 샘플에서 3개는 식염수임을 확인했다고 밝히고 있다.

                                                       

 https://www.facebook.com/100006113047251/posts/3089227887957616/?d=n

프랑스와 유럽 각국의 코로나 백신 사태를 현지에서 생생히 전하고 있는 목수정 작가에 따르면 프랑스 현지에서도 백신의 실제 성분과 제약사가 밝히는 내용물이 다르다는 사실이 알려졌으며, 이는 공산품으로서 판매허가를 취소하게 만드는 사안임을 들어, 지난 여름부터 관련 소송을 진행중으로 알려졌다. 

일본 후생성에서 발표한 자료/ 이미지=목수정 작가 페이스북

 

또한 일본 후생성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백신의 LOT(백신 생산 고유번호)에 따라, 부작용에 따른 사망자 숫자가 현저히 다르게 나타난다. 즉 예를들어 같은 화이자 백신이라도 특정 지역에는 특정 LOT번호가 배포되면 그 지역에서는 특정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다. 

슬로베니아의 전직 간호사의 폭로가 사실인지의 여부를 먼저 확실하게 조사해야 겠지만, 이 증언에 따른 의혹은 백신의 성분을 공개하지 않고 있는 방역당국에 의해 더욱 부풀려 지고 있다는 평가다. 

일각에서는 mRNA백신의 성분 자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현직 의사들도 백신의 성분을 자체 분석을 하는 작업에 들어가야 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임상시험이 충분히 완료되지 않은 상태에서 긴급 승인된 백신이 전세계적으로 접종되면서 백신 부작용으로 인한 사망자가 속출하고 있다. 또한 백신 성분에 대한 의료진의 폭로가 계속 나오는 상황에서 백신을 2차까지 접종시킨 것도 모자라, 부스터샷에 백신패스까지 시행하는 방역정책에 저항하는 시민들이 늘어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는 화이자를 비롯한 모든 백신 접종을 2차 까지 성인의 90%가 완료한 상황임에도, 아직도 코로나 확진자가 폭증을 하여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고 방역당국은 발표하고 있다.

"상황이 이정도 되면 시민들은 당연히 백신의 효과에 대해 의문을 갖기 마련이다.", "방역당국은 백신접종 부작용 피해자에게 무릅꿇고 사죄를 하고, 당장 백신접종을 멈춰라" 등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미 온라인 상에는 "백신을 맞아도 돌파감염, 돌파폐렴 등이 발생하면서 오히려 백신이 혈전, 심근염, 심낭염, 폐렴 등의 부작용만 발생시키는 것이 아닌가"라는 의혹마저 제기된 상태다. 여기에 백신 마다 코드번호에 따라 성분이 다르고 게다가 발암물질까지 들어있다는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엄청난 충격이다.

한편 질병청은 3차 접종인 부스터샷을 권고하면서 "돌파감염이 확산되고, 코로나가 중증으로 가는 것을 예방하려면 반드시 백신을 맞아야 한다" 라고 밝혔다.

향후 공청회 또는 토론회를 통해 백신 성분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자꾸 불거지고 있는 갖가지 의혹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를 씻어줘야 할 것으로 보인다. 

(계속)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애둘맘 2022-03-14 21:44:16 (1.253.***.***)
이 완전범죄같은 이 범죄를 어찌 밝혀내고 문재인 질병청을 다 감방에 보낼까요ㅜㅜ5-11세까지 죽일려고 드는 악마들 정말 소름 끼칩니다
2022-03-14 21:18:13 (119.203.***.***)
진실의 소리 감사합니다.
로즈 2022-03-13 22:44:37 (49.166.***.***)
주요뉴스언론은 백신강요하려고
코로나사망이라사기치고 백신 독극물기생충잇는거감추고
백신은 딥스의인구감축무기 살인용입니다
코로나예방 전혀되지않습니다
파이내느투데이만이 진실을 알리시네요
감사합니다 응원합니다 후원합니다
최창환 2022-01-26 12:02:38 (118.235.***.***)
대한민국 정부나 미국을 포함하여 백신제조회사는 반드시 백신맞은 국민들이 사망하고 중환자실에서 고통중에 신음하는 국민들에게 피해 보상과 자유로운 일상으로 돌아가도록 신속한 조치를 해야하고 의무백신 주사를 맞도록 강요하지말고 남아있는 백신을 폐기처분하고 백신패스는 영구해지 해야할것이다 백신을 진실규몡 과 국민을 괴롭힌죄를 백배 사죄해야한다
진실을 요구한다 2021-12-22 23:48:37 (211.58.***.***)
백신패스 풀어라 이 사기꾼들아 백신으로 코로나를 막을 수 없다는걸 알면서도 묵인하고 국고 털어 돈 갖다 바치고 국민들을 사지로 몰아 죽어나가고 백신 맞아 죽고 생활고에 시달려 죽고 우울해서 죽고 버티다 못해 죽고 이게 무슨 나라냐!!!!!!!!! 사기꾼들아
진실밝히자 2021-12-05 18:24:52 (121.133.***.***)
국민의 목소리를 하늘높이 올리자!

진실을 무조건 밝혀야 합니다!
아래 국민청원의 동의 부탁 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reg5hc
리브 2021-12-05 03:54:18 (211.37.***.***)
어느기사에서 화이자가 원래 임상을 1차 2차 3차 이렇게 몇년을두고 해야는데 한꺼번에 3가지 다했다고 하더니ㅜㅜ
기막히고 열불나는 사건이네ᆢ
hyun lee 2021-12-04 18:07:01 (222.112.***.***)
사이코 카발 하수인~~ 문정권은 살인자들
(Rumble 사이트에서, dufamsk 채널 시청하세요)
박수은 2021-12-04 08:56:49 (210.178.***.***)
먹는약도 안됩니다
이상재 2021-12-03 23:10:45 (23.106.***.***)
조선비즈 한걸레 한국 주류언사등은 딥스 문재인 정은경 더불어공산당 국힘의 똥개가 되지 말고
진정하고 참되고 양심적인 진실된 선량한 국민의 눈과 귀 입 되라 ,이 더럽고 야비한 종중빨갱이 언론아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