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 선거 앞두고 물가 잡기 총력…주요 생필품 가격동결
아르헨티나, 선거 앞두고 물가 잡기 총력…주요 생필품 가격동결
  • 이문제
    이문제
  • 승인 2021.10.1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르헨티나 정부가 내달 중간선거를 앞두고 치솟는 소비자 물가를 잡기 위해 주요 생필품의 가격을 통제하기로 했다.

로베르토 펠레티 신임 아르헨티나 상무장관은 13일(현지시간) 식품 등 1천247개 품목의 가격을 내년 1월 7일까지 90일간 동결하기로 업계와 합의했다고 밝혔다.

펠레티 장관은 평균 소득자의 가계 지출에서 기본 식량이 차지하는 비율이 정부 출범 초기인 2019년 12월 9%에서 현재 11%로 늘었다며 "식품 가격 상승이 임금을 잠식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아르헨티나의 최근 물가 상승률은 연 50% 수준에 달하고 있다. 특히 밥상 물가 상승이 가팔라 서민들의 생활고가 더욱 커진 상황이다.

아르헨티나 좌파 정권들은 과거에도 가파른 물가 상승을 통제하고 민심을 달래기 위해 가격통제 제도를 이용해왔다.

이번 가격 동결 조치는 상·하원 의원들을 뽑는 내달 14일 선거와도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선거는 2019년 12월 출범한 알베르토 페르난데스 중도좌파 정권의 임기 중간평가 성격인데, 선거 결과를 예측해볼 수 있는 지난 9월 예비선거에선 여당이 중도우파 야당에 패했다.

정부와 여당은 본 선거에서 결과를 뒤집기 위해 총력을 쏟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역시 소비자 물가 상승 폭이 커지고 있는 이웃 칠레는 이날 기준금리를 1.5%에서 2.75%로 1.25%포인트 대폭 인상했다.

지난 8월에 0.75%포인트 올린 데 이어 이어 두 차례 연속 예상보다 큰 폭의 인상을 단행한 것이다.

칠레의 9월 소비자 물가는 8월보다 1.2% 올라 2008년 이후 월간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제 Fn투데이는 스스로 주류언론이 되겠습니다.
귀하의 후원금은 Fn투데이가 주류언론으로 진입하여, 무너져가는 대한민국을 살리는데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