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사망사건 진상규명, 황교안 후보에 의해 탄력 받을 듯
한강 사망사건 진상규명, 황교안 후보에 의해 탄력 받을 듯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09.11 21:28
  • 댓글 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임져야 할 사람들이 책임을 지지 않고 있다. 기한에 구애받지 않고 수사하도록 하겠다. "
황교안 후보가 한강 고 손정민군 추모행사에 나가 헌화하고 있다. 이미지=종이의TV영상캡쳐

황교안 국민의힘 대통령경선 후보가 한강 고 손정민 사망사건 자율추모 공간을 찾았다. 

황 후보는 11일 오후 반포한강시민공원에서 진행된 고손정민군 자율추모행사에 참석하여 "다시는 고 손정민군과 같은 어이없는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힘을 쓰겠다"고 밝혔다. 

황 후보는 고 손정민군의 아버지 손현씨와도 만나 위로의 말을 전했다. 

황교안 후보가 고 손정민군의 아버지 손현씨를 위로하고 있다. 이미지=BJ톨 영상 캡쳐

황 후보는 추모를 위해 한강시민공원에 모인 시민들 앞에서 "정민군은 저의 아들이고 여러분의 아들이고 대한민국의 아들입니다."라면서 "대한민국이 정민이를 지켰어야 합니다. 우리 이웃이 정민이를 지켰어야 합니다." 라고 전했다.

이어 황 후보는 "정민군에게 도대체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주변에 있던 사람들은 어떤 일을 한것인지, 그들은 사후에 어떤 조치를 취했는지 등의 진상을 밝혀야 할 사람들이 손을 놓고 있습니다." 라면서 경찰의 무책임한 행태를 나무랐다. 

"제가 공무원의 신분을 벗어나 있기 때문에 구체적인 조치를 할 수 장담은 못하지만, 우리가 믿을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도록 하겠습니다." 라고 밝혔다. 

또 "다시는 이런 불행한 일이 생기지 않도록 저의 책무를 다 하겠습니다. 정민이의 부모님의 한이 오래 가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함께 해 주십시요." 라고 강조했다.  

실제로 황교안 후보는 검사 생활을 오랫동안 하면서 범인을 찾는 수사의 베테랑이라고 할 수 있다.

황교안 후보가 위로의 말을 전하고 있다. 이미지=BJ톨 영상 캡쳐

황 후보는 "수사를 오래했던 경험으로 보아. 현재 손정민 군의 사망사건 수사권이 경찰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 라면서 "경찰이 기한에 구애 되지 않고 끝까지 진상을 밝혀서, 가해자가 스스로 나오지 않고서는 견딜 수 없도록 만들거나, 경찰이 직접 범인을 찾아서 엄중한 심판대에 세우든지 하도록 하겠다." 라고 말했다.  

또한 법조인들을 모아서 사법적인 대응도 하도록 하겠다고 밝혀 향후 사건 해결의 전망에 일말의 기대를 걸 수 있게 됐다.

여야 대통령 후보 중에서는 유일하게 한강사건에 관심을 갖고 직접 추모현장에 찾은 황 후보는 진정성 있는 소신 발언으로 현장에 모인 시민들의 박수를 받았다.  

한강 손정민군 사망 사건은 올해 가장 이슈가 되었던 대표적인 미제사건으로, 전국의 학부모들은 고 손정민군이 마치 자기의 자식이었던 것 처럼 안타까워 했으며, 수십만명이 사건의 진상규명을 바라는 청와대 청원게시판에 동의한 바 있다.  

이제 Fn투데이는 스스로 주류언론이 되겠습니다.
귀하의 후원금은 Fn투데이가 주류언론으로 진입하여, 무너져가는 대한민국을 살리는데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1-09-13 18:45:32
감사드려요 ㅠㅠ
서미소 2021-09-12 22:21:40
정말 감사합니다 ㅠㅠ
Katherine 2021-09-12 21:54:26
기사 내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국회청원 10만 달성 했고 이제 재수사 들어가 책임져야 할 사람들이 책임져야 할때가 왔습니다. 미국에서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최금숙 2021-09-12 20:03:54
황교안님, 한강 추모제도 참석해주셔서 유가족을 위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시기가 (고)손정민군 재수사 청원동의 진행중이었던 터라 더욱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 금일 낮에 청원이 달성 되었네요. 꼭 재수사되어! 진상규명되어! 죄를 지었으면 벌을 받아야 한다는 진리가 성립되길 바랍니다.
주아짱 2021-09-12 15:57:01
제발 진실을 찾게되길바랍니다. 한이 오래가지않도록...
전성연 2021-09-12 14:41:16
정말 너무 감사합니다 황교안 전대표님~~ 드뎌 10만 달성했어요 꼭 진실이 밝혀질겁니다
순례자 2021-09-12 13:41:21
정의는 뜻을 같이 하지요.
정의로운 인세영 기자님과 정의로운 황교안님이 진실규명에 큰 힘이 되주시리라 믿습니다!
얼음이 2021-09-12 13:27:15
기사내신 기자님 감사합니다~황교안대표님 끝까지 진상파악에 힘을 써주십시요!!!
끝까지 2021-09-12 13:19:27
끝까지 함께 해주세요
박지영 2021-09-12 09:24:21
좋은기사 감사드립니다. 대표님 감사드립니다. 꼭 제대로된 수사가 이루어지게 도와주세요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