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접종 후 사망속출에도 인과성 없다? 알고보니 "
"백신 접종 후 사망속출에도 인과성 없다? 알고보니 "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08.17 23:16
  • 댓글 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에서 유족에게 부검 비용 떠넘겨...백신 사망자 부검 사전 차단 의혹

최근 눈에 띄게 백신 접종 기피가 늘고 있는 가운데, 백신 부작용과 백신 사이의 인과성을 거의 인정해 주지 않고 있어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특히 백신 접종 후 사망과 백신과의 인과성이 의도적으로 축소되고 있는 정황도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병원에서 백신 접종 후 사망자에 대하여 유족들이 백신과의 인과성을 주장할 경우, 부검을 하면 2달 걸리고, 인과성이 나오지 않을 경우 모든 비용을 유가족이 부담해야 한다고 압박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백신 접종 후 사망자의 유가족 측에서는 부검을 하기가 매우 망설여 질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누가 봐도 백신 때문에 사망했다는 합리적인 의심을 할 수 밖에 없는 상황에서도, 병원 측 또는 질병관리청 측에서 인과성이 없다고 우기면 유가족 입장에서는 받아들일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게다가 인과성이 인정되지 않을 경우 부검 비용도 부담해야 한다고 보건소 (병원) 측이 으름장을 놓기 때문에 선뜻 부검을 선택하기 쉽지 않다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화이자와 모더나, 얀센 등 모든 백신이 현재 사실 상 임상 실험 단계에 있기 때문에, 부작용에 대한 인과관계 같은 것은 현재 임상실험이 끝나지도 않은 상태 라면서 임상 실험 데이터가 없는 이상, 백신과 부작용 간의 인과관계 여부를 정확히 밝히는 것은 불가능하다. 

백신과 부작용 사이의 인과관계에 대해 누구도 확실히 알 수 없기 때문이다. 

현재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700명을 넘어서고 있는 가운데, 법조계에서는 "백신과 사망과의 인과성을 인정하지 않고 있는 질병관리청은 향후 유가족들의 법적인 소송을 감당하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질병관리청과 정부가 백신의 100% 안전하다면서 국민들에게 백신을 접종하도록 지나친 권유를 했기 때문이다.

의료 전문가들은 백신 제조사가 임상실험을 3상 까지 끝내지도 않은 불완전한 상황에서, "백신과 사망자 사이의 인과성이 있는지 없는지 확실히 모른다"는 변명은 가능할 수 있어도, 백신과 사망자 사이에 인과성이 없다고 확실히 말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기 때문이다. 

백신 접종으로 부작용이 생겨도 병원으로부터 인과성을 인정받지 못하며, 정부나 제약사는 아무런 책임을 지지 않는다. 백신을 접종해도 변종 바이러스에는 별다른 효과도 없으며, 마스크를 벗을 수도 없다.  백신을 접종해도 집단면역은 불가능하다고 전문가들이 실토를 한 상황에서 백신을 접종할 이유가 단 한가지도 없다는 주장이 나온다. 

'백신을 접종하면 코로나에 감염되도 중증이나 사망으로 가는 것을 막는다' 라는 신뢰잃은 방역당국의 빈약한 주장도 사실과 많이 다르다는 전문가들의 목소리가 크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프리덤 2021-08-23 22:04:15 (39.7.***.***)
파이낸스 투데이 감사합니다
휴거 대환란 임박 2021-08-22 16:17:15 (119.148.***.***)
기자분 화이팅입니다.. 응원합니다 한 명이라도 백신 안 맞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이수연 2021-08-21 10:05:06 (1.246.***.***)
기자님 수고많으십니다. 백신접종후 사망자 정보는 어디서 확인하셨는지요. 현재 사망자 700명이 넘은 것이 사실인가요~?
감사 2021-08-21 07:04:49 (125.139.***.***)
기자님
진실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테자스 2021-08-20 23:49:53 (49.169.***.***)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Cfu0Du 서명부탁드립니다. 드디어 제가 올리는 네번째 청원입니다.
국민청원 아무 의미없다는 생각을 버리세요.
우리의 움직임을 언론이 비중있게 다룰 것이고 대선을 앞두고 대선의 중요한 이슈로 부각시키게 만들어야 합니다. 많은 참여부탁드립니다.
1차 목표는 10만명 서명입니다
최고요 2021-08-19 13:38:16 (211.215.***.***)
https://www.korea.kr/news/policyNewsView.do?newsId=148882773
문 대통령 “백신접종, 안심해도 돼…부작용은 정부가 책임·보상”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www.korea.kr)

이놈 아가리를 찢어 죽여야 합니다. 입만 쳐열면 거짓말... 이새끼는 거제도에서 태어나지도 않았고
지반번에 죽은 애미는 진짜 친엄마가 아니라는 말이 있죠. 이놈은 태생부터가 거짓으로 살아온놈.!!!!!
최고요 2021-08-19 13:34:03 (211.215.***.***)
우한폐렴 공포심 조장은 완벽한 의료 대 사기극이다.!!!!! PCR 검사를 당장 중단 시켜야한다.
그리고 이 우한폐렴 바이러스 공포심 조장은 당장 중단 해야한다!!!

진단 목적으로 PCR 검사를 사용 하지 말라고 했던 PCR 검사기법을 창시한 노벨 화학상 캐리 멀리스 박사.
https://blog.naver.com/jijisjungle/222172318414

DNA 유전자 증폭 기술을 개발한 노벨 화학상을 수상한 캐리 멀리스. 별세
http://biospectator.com/view/news_view.php?varAtcId=8248

코로나검사(PCR) 치명적 오류 "가짜양성 속출"
http://www.fn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0648
2021-08-18 09:28:09 (110.70.***.***)
과연 약..이라고 불러야 하는걸까요?
성분이 기존 백신과는 다르다는 소문도 있고
산화그래핀 이나 중금속 같이 루머가 맞다면
과연 이걸 약이라고 불러야 하나 의구심이 듭니다.
어쩌면 프로파간다의 선동에 의해 집단세뇌를
당하고 있는건 아닌지 의심이 돼네요
진실 2021-08-18 09:04:47 (221.140.***.***)
밥줄걱정에 맞는다는건 말도 안되요 더 안전하고 손해안보려고 맞는게 백신아닌가요? 기자님 감사합니다
디컴파일러 2021-08-18 08:34:11 (118.235.***.***)
mRna 백신은 sm-102이게 분리막이 벗겨지는 현상도 있다고 하니 코로나에서 추출한 단백질을 sm-102로 감싼건데 이개 벗겨질수 있고 sm-102도 치명적이고 하였던 mRna 백신은 절대 맞지 마시기 바랍니다. 소문도 전 세계가 알고 있는 무서운 사실도 있으니 미국산 백신보다 다른 나라 백신을 추천 드립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