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우주군, 전세계 방송 전파 장악 가능
美우주군, 전세계 방송 전파 장악 가능
  • 인세영
    인세영
  • 승인 2021.01.11 02:30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hangJin Han 2021-01-12 10:51:51 (222.114.***.***)
방송이 다 장악되는 것도 언론의 중립성이 훼손되는 문제가 발생한다.
언론은 특정인에 의해 장악되어서는 안되는 것이다
이럴수가 2021-01-12 06:11:05 (58.229.***.***)
이분 기사가 멈췄다... 설마
박정은 2021-01-11 12:00:19 (110.14.***.***)
인세영 기자님~ 감사합니다.♥
국내외 주류언론들의 가짜뉴스로 지구가 병들어온지 오래네요. 글로벌리스트들의 세뇌선동을 심판하는 날이 왔네요. 곧 쓰레기들 대청소 될 겁니다.
화이팅 2021-01-11 11:00:33 (175.223.***.***)
인세영기자! 화이팅~!!!! 감사합니다~!!!!
Q의 계획 2021-01-11 10:58:47 (121.159.***.***)
트럼프는 대통령이 아니어도 평생 편하게 살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카발로부터 미국을 구하고 인류를 노예 시스템(화폐 시스템)으로부터 해방시키기 위해서 "Q" 계획에 동참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보통 사람이 할 수 없는 생각과 전략을 구사하는 능력자입니다. 몽골에서 온 사람은 트럼프도 결국 카발의 하수인이라 말하지만,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Q의 계획은 트럼프 임기 때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 존 F. 케네디 암살 이후부터 오랫동안 계획됐다는 카더라 정보가 있습니다. 물론 반신반의했지만 최근에는 그 계획을 신뢰합니다. MSM(거대 미디어)이 트통 취임 후 지금까지 미친 듯이 비난하고 탄핵하려는 이유가 무엇이겠습니까?
중공은다국적범죄조직이다. 2021-01-11 10:42:01 (121.159.***.***)
부정 선거 의혹을 비난하는 자들은 댓글 알바입니다. 일반적으로 댓글 부대들이 부정 선거를 잠재우는 방법은 프레임 공격입니다. 우리나라 4.15 총선에서 수많은 부정 의혹들이 나왔지만, 선거가 끝나자마자 부정을 언급하는 자들에게는 항상 틀딱, 노인이라는 프레임 공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금 미국 대선도 그와 같습니다. 분명히 대규모의 사기 증거들이 넘치는데도 11월 3일 대선이 사기였다는 주장을 하면 틀딱, 노인이라는 프레임으로 공격합니다. 당연하겠지만, 이 모든 것들이 가능한 이유는 우리나라에서 활동하는 중국 공산당 댓글 부대가 모든 커뮤니티에 상주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모든 중국인과 그 유학생이 간첩인 이유는 분명합니다. #천멸중공 #소수민족독립 #중공해체
YONAH 2021-01-11 10:26:30 (121.191.***.***)
인세영 기자님의 모든 기사를 응원하고 트윗공유 합니다.
트황상 2021-01-11 09:58:51 (58.227.***.***)
민족정론지 파이낸스 투데이!
인세영기자님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우파만세 2021-01-11 09:13:52 (107.242.***.***)
이런 뉴스올려줘서 감사합니다
네이버 좌파 믿을만한 뉴스 정보뉴스도 없는데
한국인불쌍함
맹룡과강 2021-01-11 08:31:18 (125.136.***.***)
당선됐다며? 그럼 축제해야지? 내각 인선 안해? 시간 많아? 7천 4백여만표나 얻은 현직 대통령을 눌렀다며? 부정선거도 없었다며? 음모론이라며? 그러면 미국을 어떻게 멋지게 이끌어 갈 건지 정책을 내놓고 시끌벅적해야지? 주류언론은 뭐해?그런거 취재안하고 왜 트럼프만 쳐다봐? 이제 질리지않아? 그런데 바이든은 어디 있어? 당선됐다며? 이제 집에서 나와야지 ..(페이스북에서)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