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진출 기업, 적극적인 마케팅 전략 수립은 ‘필수’
해외 진출 기업, 적극적인 마케팅 전략 수립은 ‘필수’
  • seo hae
    seo hae
  • 승인 2020.11.27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높아지는 해외 온라인 마케팅의 중요성.. 뉴스캐스트, 해외언론홍보 서비스 제공

국내 시장을 넘어 해외 시장을 타겟으로 하는 국내 기업들의 경우, 해외 시장 진출 타진을 위해 적극적인 마케팅 전략 수립이 필수가 되고 있다. 해외로 신규 진출을 목표로 하는 기업은 물론, 기존에 해외 시장에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기업 역시 마찬가지다.

더욱이 코로나19로 오프라인 마케팅 창구가 막히며 기업들이 온라인 마케팅으로 눈을 돌리면서 온라인 마케팅 경쟁도 치열해지는 양상이다. 이에 각 기업의 홍보 담당자는 기업이 타겟으로 삼고 있는 국가로의 성공적인 진출 및 사업 확장을 위해 적절한 마케팅 전략을 기획하고 실행에 옮겨야 한다.

이러한 가운데, ㈜오픈프레스(대표 김도영)의 종합광고홍보대행 서비스 ‘뉴스캐스트’의 경우, 해외언론홍보를 통해 기업들의 홍보 니즈를 충족하며 해외 진출 기업의 동반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뉴스캐스트는 글로벌 통신사인 ‘PR 뉴스와이어’, ‘비즈니스와이어’의 파트너사로서 아메리카∙아시아∙오세아니아∙유럽∙중동∙아프리카 등 전 세계 170개 국가의 30만 개 미디어, 52만 명의 기자 네트워크를 갖추고 해외언론홍보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CNN, 뉴욕타임즈, 인민일보, BBC 등 전통매체부터 AP, AFP, 교도통신 등 뉴스 에이전시, 1만 개 이상의 웹사이트와 포탈을 커버한다.

해외언론홍보에 대한 니즈가 있는 기업은 홍보 전략 수립 단계부터 뉴스캐스트의 전문 AE와의 상담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이후 뉴스캐스트는 기업의 제품, 서비스, 행사 등의 홍보 이슈를 보도자료로 작성하여, 영문 및 현지어로 번역해 글로벌 통신사를 통해 각 국가의 매체로 전달한다. 각 국가에서 실제 보도된 뉴스는 클리핑과 결과보고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무엇보다 글로벌 통신사를 통해 기업의 제품, 서비스, 사업 동향 등에 대한 최신 정보를 세계 각국의 언론을 비롯한 다양한 매체에 알릴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뉴스캐스트 전양민 팀장은 “해외언론홍보를 비롯한 모든 서비스 진행 시 전문 AE의 맞춤 컨설팅으로 만족도 높은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며, “특히 최근에는 비대면으로 전환되고 있는 행사들의 홍보 방안으로 해외언론홍보에 대한 문의가 늘고 있는 추세”라고 전했다.

한편 뉴스캐스트는 △국내언론홍보 △해외언론홍보 △배너, SNS, 유튜브, 어플 등 온라인광고 △국내 및 해외 전광판 광고 등 오프라인 광고를 포함한 종합광고홍보 서비스를 제공하며 7,400여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다. 서비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